현대그린푸드, 성남 독거노인 케어푸드 제공한다

24
현대그린푸드, 성남 독거노인 케어푸드 제공한다
현대그린푸드가 노인들에게 영양상담을 해주고 있다. /사진제공=현대그린푸드

현대그린푸드(453340)가 지역자치단체, 의료기관과 손잡고 케어푸드를 활용해 독거노인을 지원하는 사회공헌 활동에 나선다.

현대그린푸드는 서울의과학연구소(SCL), 성남시독거노인센터와 함께 성남시 독거 노인을 대상으로 건강검진과 전문 질환식단이 포함된 ‘토탈 건강관리 솔루션’을 제공한다고 29일 밝혔다. 현대그린푸드는 지난 2020년부터 매년 성남시 독거 노인을 위한 지원 활동을 하고 있다.

토탈 건강관리 솔루션은 전문 영양상담과 출장 건강검진을 진행하고, 그 결과에 맞춰 전문화된 질환식단을 제공하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 프로그램이다. 현대그린푸드가 전문 영양상담과 질환식단을 제공하며, SCL이 출장 건강검진을 진행하는 방식이다. 현장 방문이 어려운 어르신을 위해서는 자택을 방문해 영양상담을 진행하고 질환식단도 전달하는 재가 서비스도 국내 최초로 제공하고 있다.

특히 이번 솔루션은 혈액종합검사와 비타민 프로파일검사, 장내세균검사등 다양한 기능의학검사를 실시하는 등 노인성 질환에 특화된 검진을 집중 시행한다. 아울러 생성형 인공지능(AI)을 적용한 영양상담 솔루션 ‘그리팅 X(Greating X)’를 활용한 영양상담을 통해, 개인별 최적화된 식단·식습관·운동법 등도 제공한다.

또한, 현대그린푸드 임직원 20여 명이 참여해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의 자택으로 질환식단을 배송하고,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한 청소도 함께 진행한다.

현대그린푸드 관계자는 “초고령사회 진입을 앞둔 상황에서 혼자 사는 어르신들이 지속 증가하고 있으며, 어르신이 직접 균형 잡힌 영양식을 챙겨 먹는 것은 매우 어렵다”며 “케어푸드 역량을 활용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초고령사회의 시니어 케어 모델을 구축하는 데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그린푸드는 지난 2020년부터 매년 성남시 독거노인 약 180명을 대상으로 그리팅 당뇨식단 등 질환식단을 무상으로 제공해오고 있다. 식단은 1주 4끼 분량으로, 지금까지 누적 제공 식단만 15만 식에 달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