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금융감독원 XBRL 공시 우수법인 선정…“회계 투명성 인정받아”

25
현대백화점, 금융감독원 XBRL 공시 우수법인 선정…“회계 투명성 인정받아”
민왕일 현대백화점 경영지원본부 부사장(오른쪽)과 김정태 금융감독원 공시조사 부원장보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069960)이 금융감독원으로부터 XBRL(확장성 경영 공시언어)에 기반한 재무 공시 우수법인으로 선정돼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감사장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XBRL은 기업의 회계 투명성과 글로벌 신뢰성을 높이기 위해 미국, 영국, 유럽연합(EU) 등의 회계 및 정보기술(IT) 전문가로 구성된 국제 컨소시엄 ‘XBRL 인터내셔널’이 제정한 국제표준 전산 언어이다.

금감원은 작년부터 자산 2조 원 이상 상장회사에 XBRL 도입을 의무화했다.

XBRL 방식을 적용하면 기업 재무제표와 재무제표에 대한 상세 설명이 데이터화를 거쳐 공시되기 때문에 기업 비교분석이 수월해지며 외국인 투자자도 공시 내용을 영문으로 자동 변환해 확인할 수 있다.

대다수 상장사가 회계법인에 XBRL 입력 체계 개발 용역을 맡겼지만, 현대백화점은 이를 자체적으로 구축했다고 설명했다.

금감원은 지난해 공시된 사업보고서의 XBRL 도입 적정성을 검토한 결과 현대백화점을 포함한 14개사를 오류 없이 XBRL을 도입한 우수법인으로 선정했다.

금감원은 또 현대백화점 회계 실무자를 우리나라 XBRL 재무 공시 관련 가이드라인 제정 및 관련 제도 발전에 기여할 민간 자문위원으로 위촉했다.

현대백화점은 내년 3월부터 자산 5000억 원 이상 상장사도 XBRL 공시 도입이 의무화됨에 따라 현대홈쇼핑 등 현대백화점그룹 계열사를 대상으로 XBRL 설명회를 열고 XBRL 조기 정착을 위한 소통창구 역할을 맡는다.

이원철 현대백화점 회계 담당 상무는 “현대백화점의 비전인 ‘고객에게 가장 신뢰받는 기업’을 실현하기 위해 기업의 사회적 의무와 책임을 진정성 있고 충실하게 이행하며 투명경영을 펼치는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