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웹OS, 전기차 첫 선…기아 EV3 탑재된다

28
LG 웹OS, 전기차 첫 선…기아 EV3 탑재된다
LG전자의 차량용 운영체제가 전기차인 기아 EV3에 적용된다.사진=LG전자

LG전자의 차량용 콘텐츠 플랫폼 ‘웹OS’가 내연기관 차를 넘어 처음으로 전기차에 적용된다.

LG전자는 7월 국내에 출시될 기아의 새로운 보급형 전기차 EV3에 차량용 웹OS를 공급한다고 26일 밝혔다. 웹OS가 전기차에 탑재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LG전자는 지난해 10월 2024년형 제네시스 GV80과 GV80 쿠페 신모델에 웹OS를 처음 적용했다. 이후 제네시스 G80, 기아 카니발 등으로 확대 적용해나가고 있다.

웹OS는 전세계 2억 대 이상의 LG 스마트 TV에 적용된 운영 체제지만 회사는 이를 기반으로 차량 내부에 최적화된 사용자경험(UX)을 구현했다. 사용자는 EV3에서 차량용 웹OS를 통해 모바일이나 TV로 즐기던 다양한 콘텐츠를 주행 안전 규정에 따라 운전석과 보조석에서 실시간 스트리밍으로 즐길 수 있다. 즐길 수 있는 콘텐츠도 점차 확대되고 있다. EV3에서는 △LG채널 △U+모바일 TV △유튜브 △넷플릭스 등 12개의 전용 앱을 사용할 수 있다.

은석현 LG전자 VS사업본부장 부사장은 “차 안에서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하는 차량용 웹OS 콘텐츠 플랫폼을 비롯해 완성차 고객은 물론 운전자와 탑승객에게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제공하는 혁신적 전장 솔루션을 계속해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