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영건설, 춘천시와 2822억 원 규모 민간투자사업 실시협약 체결

39
태영건설, 춘천시와 2822억 원 규모 민간투자사업 실시협약 체결
춘천 하수처리장 일대/사진=연합뉴스

태영건설(009410)은 춘천시·춘천바이오텍(가칭)과 23일 ‘춘천공공하수처리시설 이전‧현대화 민간투자사업(BTO-a)’ 실시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달 8일 사업시행자 지정 및 실시협약안이 기획재정부 민간투자심의를 통과한지 약 2주 만이다.

총 사업비 2822억 원 규모의 춘천공공하수처리시설 이전·현대화 민간투자사업은 현재 춘천시 근화동 공공하수처리장을 칠전동으로 옮겨 현대화하는 사업이다. 공공하수처리시설(15만 7000㎥/일) 및 분뇨처리시설(50㎥/일)을 이전·지하화하고 차집관로 6.1㎞, 침사지 1개소, 중계펌프장 1개소, 총인처리시설 1개소를 지을 예정이다.

기존 시설보다 시설 용량이 7000톤이 증가하며, 첨단 공법을 도입해 하수처리시설을 지하화, 현대화해 악취 발생을 원천적으로 차단한다.

특히 지상에는 온수풀, 공원 등 주민 편익 시설을 설치해 그동안 기피 시설로만 생각했던 공공하수처리장을 주민 친화 공간으로 조성한다.

공사 기간은 2025년 1월부터 2028년 12월까지며 운영 기간은 30년이다.

태영건설은 워크아웃이라는 불리한 여건임에도 환경 SOC 분야 민간투자사업 경쟁력을 재확인했다고 자평했다.

태영건설 관계자는 “수처리 분야 노하우와 차별화 기술력을 바탕으로 민간투자사업이 노후하수처리장 현대화 사업추진 성공 사례가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아울러 민간 투자 사업 외에도 공공공사 수주 경쟁력을 재정비해 본격 수주 활동에 나서 경영정상화도 조기에 실현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