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르숲을 복원하자”…’생물대탐사’ 나선 현대모비스

31
'미르숲을 복원하자'…'생물대탐사' 나선 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 임직원들이 지난 22일 충북 진천 미호강 일대에서 ‘2024년 생물대탐사’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012330)는 충북 진천 미호강 일대에서 ‘2024년 생물대탐사’를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생물대탐사는 전문가와 일반인이 함께 모여 해당 지역의 모든 생물 종을 찾아내고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는 시민 환경 체험 활동이다. 이번 행사는 현대모비스가 친환경 사회공헌의 일환으로 열었다.

이날 탐사에는 생물다양성 보전 활동의 중요성에 뜻을 모아 자원한 현대모비스 임직원 100여명이 참여했다. 탐사활동 기초 교육을 시작으로 6개 분야(식물·포유류·조류·어류·곤충·양서파충류)에 걸친 생물대탐사 활동과 미호강의 생태계 현황과 생물다양성 활동의 중요성에 대한 특강 순으로 진행됐다. 조경학과 교수, 환경부 자연생태조사 전문위원, 환경생태 전문자문위원 등 각 분야 전문가들이 임직원들과 동행했다.

현대모비스는 2012년부터 10년 간 미호강 일대 미르숲을 생태숲으로 조성해 지난 2022년 진천군에 기부했다. 2013년과 지난해 환경평가와 생태계 조사를 실시한 결과 천연기념물이자 멸종위기종인 수달을 비롯해 천연기념물 민물고기인 미호종개, 법정보호종인 붉은새매, 참매, 원앙, 삵 등을 잇따라 발견됐다.

현대모비스는 미호강과 미르숲을 중심으로 한 생태복원 사업을 중장기적인 계획 아래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 미호종개 복원에서 시작해 올해부터 3년간은 습지 조성에 주력한다. 최종적으론 개체 수 증가 여부 등 생태계 복원 활동의 운영성과 분석을 거쳐 생물다양성 체계를 확고히 구축할 계획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