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물류기술 공모전 개최…”채용우대 특전 확대”

26

[아이뉴스24 최란 기자] CJ대한통운이 채용 연계형 물류기술 공모전을 통해 인재 확보에 나선다.

물류기술 공모전 ‘미래기술챌린지’ 홍보물. [사진=CJ대한통운 제공]

CJ대한통운은 20일 채용 연계형 물류기술경진대회 ‘미래기술챌린지 2024’ 모집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지난 2021년부터 개최된 ‘미래기술챌린지’는 올해 4회째를 맞았다. 현재까지 입상자 중 22명이 CJ대한통운 TES물류기술연구소로 입사했다.

‘미래기술챌린지’는 물류기술 역량과 창의력을 갖춘 인재들을 선발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다. 전공 분야에 상관없이 물류기술에 관심 있는 학사·석사 졸업 예정자와 졸업자는 누구든 참가할 수 있다. 다만, 2년 이내 입사 가능자만 지원 가능하다.

이 대회는 개인 혹은 3인 이하 팀을 이뤄 주어진 과제 중 하나를 수행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올해 과제는 물류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을 기술적으로 해결하는 내용이다. △다양한 크기의 박스를 효율적이고 안정적으로 적재할 수 있는 ‘팔레타이징 최적화 알고리즘’ △운송 효율성을 극대화할 수 있는 ‘다차종 배송 차량 라우팅’ △스마트 워치를 활용한 ‘물류현장 근로자 건강관리 어플리케이션’ 등 3가지다.

참가 신청은 CJ대한통운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내달 16일까지 지원서를 접수하면 된다. 참가자들은 3개의 과제 중 하나를 선택해 6주간 과제 수행 후 예선 심사를 거친다. 이를 통과한 본선 진출팀을 대상으로 현장대회와 온라인 PT 심사 등을 거쳐 8월 말 최종 입상자를 선발한다. 입상자들에게는 소정의 상금이 주어진다. 특히 올해는 입상자에게만 주어지던 채용 우대 특전을 확대해 본선 진출자 전원이 CJ대한통운에 입사 지원할 경우 서류전형과 1차 면접 면제 혜택을 받는다.

지난 대회에 금상을 수상해 올해 1월 신입 공채로 TES물류기술연구소 스마트물류확산팀에 입사한 신진호 씨는 “학교 수업에서 배운 이론이 실제 기업에서 어떻게 적용되는지 알 수 있었던 유익한 경험이었다”며 “수행 과제가 실제 현장에 적용된다는 생각으로 임했던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고 말했다.

CJ대한통운 김경훈 TES물류기술연구소장은 “전공 분야 상관없이 물류기술에 대한 역량을 검증해 성장 가능성이 높은 우수 인재를 확보하기 위해 매년 미래기술챌린지를 진행하고 있다”며 “CJ대한통운과 함께 물류혁신을 만들어 나갈 인재들이 지원하기를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