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운트다운’ 촬영장서 갑작스러운 화재…에스파 윈터 ‘생방송 불참’

29
사진SM엔터테인먼트
[사진=SM엔터테인먼트]

걸 그룹 에스파 멤버 윈터가 Mnet 음악 프로그램 ‘엠카운트다운’ 화재 여파로 생방송에 참여하지 않는다.

SM 엔터테인먼트 측은 16일 “금일 ‘엠카운트다운’ 사전 녹화 현장에서 무대 세트에 문제가 발생했고, 이후 윈터는 컨디션 난조로 휴식과 안정이 필요하다고 판단돼 금일 ‘엠카운트다운’ 생방송에는 카리나, 지젤, 닝닝만 참석한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어 “윈터의 활동 참여 여부는 회복 상태를 고려해 결정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서울 마포구 상암 CJ ENM 센터 내 촬영 스튜디오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에스파는 사전 녹화를 위해 현장에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에스파는 지난 13일 첫 번째 정규앨범 ‘Armageddon’의 더블 타이틀곡 ‘Supernova’를 공개한 바 있다. 오는 27일에는 앨범에 수록된 전곡을 발표할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