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샤크닌자’ 청소기 두 달 만에 40억원 돌파

5

멀티채널 상품 프로바이더 전략 효과…뷰티 가전 등 상품 확대

사진제공=롯데홈쇼핑롯데홈쇼핑, ‘샤크닌자’ 청소기 판매 방송

롯데홈쇼핑이 TV홈쇼핑을 넘어 유튜브,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으로 판매채널을 다각화하는 이른바 멀티채널 상품 프로바이더 전략 효과를 톡톡히 누린 것으로 나타났다.

롯데홈쇼핑은 미국 소형가전 1위 브랜드 ‘샤크닌자’ 무선 청소기 론칭 두 달 만에 주문액 40억 원을 돌파했다고 16일 밝혔다.

1994년 설립된 샤크닌자는 약 4500개 이상의 특허 기술을 기반으로 미국 소형가전 매출 4년 연속 1위와 소비자만족도 1위를 기록하고 전 세계 32개국에 진출한 글로벌 브랜드다. 롯데홈쇼핑은 샤크닌자 청소기 신제품을 국내에 론칭하기 위해 미국 보스턴에 있는 본사를 직접 방문하고 협의 기간에만 약 1년을 쏟아 부었다. 샤크닌자 무선 청소기를 공식 유튜브 채널 롯튜브에서 숏폼으로 공개한 후 라방에서 선보여 시청자 50만 명이 몰렸으며 TV홈쇼핑에서 단독 론칭한 이후 두 달 만에 40억 원 이상의 주문금액을 기록했다.

롯데홈쇼핑은 무선 청소기의 성공적인 론칭에 이어 샤크닌자와 협업을 통해 다양한 상품군을 선보이며 상품 경쟁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18일 오전 8시 20분 대표 리빙 프로그램 ‘최유라쇼’에서 샤크닌자의 휴대용 무선 블렌더 신제품 블라스트를 단독 론칭한다. 휴대용 무선 블렌더의 높은 활용도가 고객들의 다양한 니즈를 만족시킬 것이라고 판단하고 상품의 정식 출시 전부터 최유라씨가 샘플을 직접 사용하며 방송을 준비했다. 1회 충전 시 최대 15회 사용이 가능하며 휴대가 용이한 사이즈, 바로 음용이 가능한 텀블러형 뚜껑까지 갖춰 캠핑, 피크닉 등 야외활동에서도 사용이 편리한 것이 특징이다. 방송 중 구매고객을 대상으로 적립금 7%을 비롯한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향후 헤어기기 등 뷰티 가전도 단독으로 선보이며 ‘샤크닌자’를 롯데홈쇼핑의 대표 가전 브랜드로 성장시킬 계획이다.

김유택 롯데홈쇼핑 리빙부문장은 “롯데홈쇼핑의 멀티채널 상품 프로바이더 전략을 기반으로성공적으로 론칭한 샤크닌자 무선 청소기에 이어 휴대용 무선 블렌더를 단독으로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 뷰티 가전 등 상품 범위를 확대하며 샤크닌자를 롯데홈쇼핑 대표 가전 브랜드로 육성 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