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부시장주재 안전점검 대책회의 개최

19
ㅇ

▲여주시가 안전점검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사진제공=여주시

여주시는 지난 10일 주요 부서 및 읍·면·동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2024년 대한민국 안전대전환 집중안전점검 및 여름철 자연재난 추진대책 점검회의\’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2024년 대한민국 안전대전환 집중안전점검\’ 은 행안부 주관으로 실시되며 금년 5월9일부터 6월 11일까지 교량 및 다중이용시설 등 37개소에 대해 민관 합동점검을 실시하여 위험요소가 발견되면 현장시정 및 보수보강 조치를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5월부터 10월까지 여름철 풍수해 및 폭염 대책기간을 맞이하여 자연재난에 따른 인명 및 재산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해 주요 부서의 대책 추진상황을 점검하였다.

행안부는 \’22년~\’23년 여름철에 발생한 서초구 반지하주택 침수피해, 경북 예천 일원의 산사태 피해, 하천 산책로 인명사고 등의 재발을 막기 위해 재난발생이 예상되는 지역을 “인명피해 우려지역”으로 지정하고 관리를 강화하고 있으며, 여주시도 행안부 정책방향에 따른 대응계획을 추진하여 자연재난에 따른 인명 및 재산피해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조정아 여주시 부시장은 “전 지구적 기상이변에 따라 호우나 폭염 등이 극단적으로 나타나는 빈도가 잦아지고 있어 주요 시설물에 대한 안전점검을 철저히 시행하고, 위험 징후가 발견되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중심으로 읍·면·동장과 협업하여 신속한 주민대피가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라”고 강조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