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 빛드림사업 운영수익 사회 환원…사회적 가치 창출

23
사진제공=한국남부발전맹원호 한국남부발전 신성장사업처장(왼쪽 다섯 번째)가 13일 남부발전 본사에서 열린 ‘KOSPO R&D 빛드림사업 수익금 기부 행사’에서 관계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남부발전이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빛드림사업을 통해 발생한 운영 수익을 사회에 환원했다.

남부발전은 13일 본사에서 ‘KOSPO R&D 빛드림사업 수익금 기부 행사’를 열었다고 14일 밝혔다.

빛드림사업은 남부발전의 연구개발 성과로 발생한 기술료 수익을 재원으로 우수 연구개발 협력기업에 신재생에너지(태양광) 설비를 지원하고, 설비 운영으로 발생한 발전 수익의 50%를 사회에 환원하는 사업이다. 신재생에너지 확충 지원과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2020년도부터 추진됐다.

이날 행사에는 남부발전 신성장사업처장을 비롯해 굿피플 국내 사업본부 본부장, 터보파워텍, DH콘트롤스, 생, 피제이케이, 선보공업 등 5개 참여기업 경영진 및 부산테크노파크 클린테크기술단장 등이 참석했다.

부산테크노파크를 통해 선정된 5개 참여기업은 이날 남부발전과 함께 태양광 발전으로 발생한 수익금 약 1500만 원을 굿피플에 기부했다.

이 기부금은 부산지역 돌봄이 필요한 아동들에게 양질의 문화·예술·환경 교육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에 활용될 예정이다.

맹원호 남부발전 신재생사업처장은 “이번 R&D 기술료 수익으로 중소기업에 신재생 발전 설비 설치 지원과 함께 도움을 필요로 하는 취약계층에 교육 제공을 위한 기부를 할 수 있게 되어 뜻깊다”라며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사업을 지속해서 발굴하고 에너지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무를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부발전은 지난해부터 지역사회 소외된 이웃을 돕고 기후변화 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굿피플과 함께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함께 수행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