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테일 미디어 플랫폼’ 프리즘, 누적 다운로드 100만 건 돌파

26

[마이데일리 = 천주영 기자] 리테일 미디어 플랫폼 프리즘(PRIZM)이 어플리케이션(이하, 앱) 프리즘의 누적 다운로드 수가 100만 건을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프리즘은 쿠팡 창립 멤버이자 티몬 전 의장인 유한익 대표가 이끄는 RXC의 리테일 미디어 플랫폼이다. 브랜드 고유 감성과 아이덴티티를 담아내는 고해상도 영상 및 고감도 콘텐츠가 강점이다.

프리즘 관계자는 앱 다운로드 수가 증가에 대해 “특별한 경험에 기꺼이 지갑을 여는 ‘경험소비’ 트렌드를 겨냥하며 라이프스타일 전반에서 소비자들의 주목을 받은 점이 주효했다”라고 분석했다.

프리즘은 온·오프라인 전반에서 남다른 경험의 기회를 소비자에게 제공하는 것은 물론 보고, 듣고, 경험하는 재미를 선사하는 브랜드들과 전략적 협업을 이어왔다.

여기에 고유한 가치를 지닌 브랜드나 IP(지식재산권)를 소비자와 연결하며 기존 이커머스와는 차별화된 경험 소비 기회를 제공하면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차별적인 경험을 선사하는 프리즘만의 강점은 호텔 및 여행 카테고리에서도 좋은 성과를 내고 있다. 지난 4월 개최된 체크인갈라 프로모션 첫 날에는 ‘그랜드 하얏트 서울’과의 프로모션을 통해 판매 시작 1시간도 안 돼 누적 거래액 16억원이라는 성과를 달성했고, 국내 대표 특급호텔과의 협업을 이끌어냈다.

최근에는 특급호텔과 최고급 리조트를 선보이는 체크인(check-IN) 쇼룸를 선보여 팔로워 수는 10만명을 돌파했다.

이외에도 프리즘은 테크 강점을 기반으로 디지털 미디어 콘텐츠를 동반한 어도러블(Adorable) 라이프스타일을 큐레이션하면서 유명 연예인이나 셀럽이 먼저 찾는 플랫폼으로서의 입지를 굳혔다.

특히 최근 ‘제 21회 한국대중음악상’을 공동 주관 및 미디어 후원으로 참여해 뉴진스, 빈지노 등의 수상 장면을 단독 라이브 중계했으며, ‘백상예술대상’을 레드카펫 입장 장면부터 시상식까지 글로벌 단독 생중계를 진행했다.

프리즘은 내달 개최되는 10CM의 ‘올해도 글렀나 봄’ 공연의 단독 미디어 파트너로 선정돼 라이브 중계를 진행할 예정이다.

유한익 프리즘 대표는 “프리즘은 차별적인 플랫폼을 기반으로 경험소비 트렌드를 선도함과 동시에 리테일 프로모션과 미디어 이벤트 간의 선순환 구조를 구축하여 전반적인 운영 효율성도 높아지고 있다”라면서 “앞으로도 소비자들에게 기존에 없던 특별한 경험을 지속 선보여 프리즘만의 성공방정식을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