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과컴퓨터, 본업 성장 속 AI 제품 라인업 지속 출시 기대”

14
출처=NH투자증권

NH투자증권은 14일 한글과컴퓨터에 대해 견조한 본업 실적 성장과 함께 인공지능(AI) 사업 확장이 지속될 전망이라고 평가했다. 목표주가와 투자의견은 제시하지 않았다.

심의섭 NH투자증권 연구원은 “한글과컴퓨터의 올해 1분기 별도 기준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7.8% 증가한 338억 원, 영업이익은 31.3% 오른 121억 원을 기록했다”며 “한컴독스를 비롯해 웹기안기 등 클라우드 제품 매출 성장이 지속됐다”고 밝혔다.

심 연구원은 “실적 변동성 주요 요인인 자회사 한컴라이프케어는 사업 안정화 및 매각을 추진 중”이라며 “수익성 개선 노력이 지속돼 2분기 흑자전환이 전망되며, 연내를 목표로 매각 추진중에 있어 향후 동사 기업가치는 오피스와 AI 사업으로 평가받을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지난달 18일 문서 데이터 추출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SDK) ‘한컴 데이터 로더’ 국내 출시에 이어 이달 말 글로벌 출시 예정으로, 이를 기반으로 AI 제품 라인업 지속 출시가 기대된다”며 “한컴피디아는 6월 말 출시 예정이며, 오피스 기반 독스AI는 하반기 출시 예정”이라고 관측했다.

심 연구원은 “2분기 연결 매출액 700억 원, 영업이익 155억 원으로 보수적 관점에서 기존 실적 전망치를 유지한다”며 “본업 성장이 지속되는 가운데 한컴라이프케어 또한 이익 기여할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본업에서의 유기적 성장과 인수·합병(M&A)을 통한 비유기적 성장, AI 사업 성과까지 다방면에서 기대할 점이 많은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