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일 용인시장 “‘Freedom is not free’ 인용…보훈 복지 활동에 최선 다하겠다”

18
용인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지난 13일 상이군경회 창립기념식에서 축사를 하고있다. 사진제공=용인시

용인=에너지경제신문 송인호기자 용인특례시는 14일 \’상이군경회 용인시지회\’가 시청 에이스홀에서 \’제73주년 상이군경회\’ 창립기념식을 지난 13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김용환 대한민국 상이군경회 경기도지부장, 지역 내 보훈단체장, 용인시 상이군경회 회원과 국가유공자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이 시장은 축사에서 워싱턴 D‧C 알링턴 국립묘지의 한국전쟁 참전용사 기념관에 새겨진 \’Freedom is not free(자유는 거저 얻어지는 것이 아니다)\’를 인용하며 “상이군경회 기념 영상에 나온 글귀처럼 총탄이 빗발치는 전장에서 조국 수호를 위해 헌신한 희생이 있어 이 땅에 평화의 꽃이 피어났다. 나라가 위태로울 때 목숨을 초개와 같이 생각하고 나라를 지켜준 선배님들 덕분에 우리 후배들이 자유를 누리고 있다”면서 “중앙정부와 함께 용인특례시도 보훈 복지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용구예술단의 난타 등 식전 공연으로 시작된 이날 행사는 이 시장의 축사와 장관영 상이군경회 용인시지회장의 기념사 순으로 이어졌다.

아울러 모범 국가유공자 표창, 기념 영상 상영, 축하공연, 육군 지상작전사령부 의장대의 집총 의전 시범 등도 있었다.

이날 용인특례시민 안인창(82세)씨와 김형목(65세)씨가 모범 국가유공자 표창을 받았다.

용인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지난 13일 상이군경회 창립기념식에서 참가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용인시

대한민국 상이군경회는 상이군경회원의 재활과 복지증진, 국가방위와 안보태세 확립을 위한 국가보훈단체로 1951년 5월 15일 부산극장에서 대한민국 상이군인회로 창립됐고, 1962년 5월 국가재건최고회의 포고령 6호에 의거해 해산됐다.

이후 1989년 1월 1일 대한민국 상이군경회로 명칭이 변경돼 현재까지 활동 중이다.

한편 시에서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기념해 다양한 행사가 진행된다.

오는 22일에는 \’해외파병의 날\’과 \’월남전 참전 60주년\’을 기념하는 행사가 시청 에이스홀에서 열리고, 6월 6일 현충일에는 처인구 중앙공원 현충탑에서 \’제69회 현충일 추념식\’이 거행될 예정이다.

아울러 오는 6월 25일 오전 10시에는 시청 에이스홀에서 \’6.25전쟁 제74주년, 정전협정 제71주년\’ 행사가 개최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