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4050 중장년 채용설명회 개최…현장 면접도 진행

23
자료제공=서울시서울시50플러스재단이 ㈜우아한청년들과 중장년 고용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서울시가 4050 세대의 다시 일할 기회를 위한 중장년 채용설명회를 개최한다. 특히 새로운 기업들과 협력을 통해 다양한 직군으로 중장년 취업 지원에 나선다.

14일 서울시50플러스재단에 따르면 재단은 우아한청년들, 가비아, 케이엠솔루션과 이달 중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중장년 채용설명회 개최를 진행한다.

앞서 시는 서울시50플러스 북부캠퍼스에서 우아한청년들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 후 개최하는 중장년 채용설명회에서는 서울 및 경기 19개 지점에서 근무할 크루를 채용할 계획이다.

특히 설명회 신청자는 서류심사 없이 바로 현장 면접 기회를 얻을 수 있다. 면접 합격자에 한해 현장 일일 체험 및 오리엔테이션 참여기회를 제공한다. 현장 체험 후 최종 합격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재단은 다음 달 4일 가비아와 함께 IT분야 보안 및 시스템 관제 직무의 채용설명회를 개최한다. 보안 관제 경력이 없더라도 IT분야 경력을 갖춘 중장년 구직자라면 고용 안정성이 높은 정규직 일자리에 도전할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국내 최대의 모빌리티 기업인 카카오모빌리티의 자회사 케이엠솔루션과도 협력해 100명 규모의 중장년을 채용한다. 아울러 대교에듀캠프, 비케이알 버거킹 등 다양한 기업과의 협력으로 채용설명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중장년을 위한 정보 허브 ‘50플러스포털’에서는 기업과 채용분야 직무에 대한 상세한 안내를 제공하고 있다.

황윤주 서울시50플러스재단 사업운영본부장은 “이번에 새롭게 호흡을 맞추는 기업들은 어느 때보다 중장년 채용에 긍정적”이라며 “재단의 일자리 지원과 연계 노력이 중장년 채용에 대한 기업의 인식 변화와 채용 활성화로 열매를 맺고 있는 만큼, 중장년 구직자와 채용기업 모두가 활짝 웃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