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2024년도 공유재산 실태조사’실시

14
1

▲사진=영천시청 전경

공유재산 34,425건(행정재산 31,864건‧일반재산 2,561건) 대상

영천=에너지경제신문 손중모기자 영천시는 효율적이고 체계적인 공유재산 관리를 위해 4월부터 9월까지 \’2024년도 공유재산 실태조사\’를 실시한다고13일 밝혔다.

이번 조사대상은 영천시 소유의 재산으로 토지 33,359필지 59,560,778㎡, 건물 1066동 793,962㎡(연면적)로 행정재산 31,864건, 일반재산 2,561건이며, 일반재산은 회계과와 읍.면에서, 행정재산은 각 재산 관리부서별로 실태조사를 진행한다.

이번 실태조사에서는 누락재산 등록 및 불일치 사항 정비 등 공유재산 대장 정비뿐만 아니라 분할.합병 등 미반영 된 토지이동사항 정비도 함께 추진한다.

항공사진과 현장조사를 통해 공유재산의 무단점유, 사용.대부 재산의 목적 외 활용, 불법시설물 설치 등을 집중 조사할 방침이며, 위반사항에 대해서는 변상금 부과 및 원상복구 명령, 사용.대부 취소 등 행정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영천시 관계자는 “이번 실태조사를 통해 공유재산 정보의 정확성을 높이고, 누락재산 및 유휴재산 등 저활용 재산은 활용방안을 검토해 공유재산의 활용 가치를 높이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