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스 아메리카노 먹고 암 걸린다고?”, 곰팡이 가득 “충격”

22

유튜브 캡처

[마이데일리 = 박정빈 기자]카페, 식당 등에서 사용되는 제빙기의 내부 상태가 공개돼 충격을 주고 있다.

최근 유튜브 채널 ‘나는 영업인이다’에는 ‘제빙기 청소하는 사장님이 아이스 커피를 절대로 안 사 먹는 이유’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제빙기·에어컨 전문 청소업자 A 씨는 “웬만하면 아이스 음료를 안 먹는 편”이라며 “(제빙기 위생 상태가) 정말 심각한 곳이 많다. 물곰팡이부터 해서 바이러스가 많다”고 말했다.

이어 “소비자들이 이를 알아야 한다”며 “프랜차이즈 업체들 같은 경우도 관리를 하지만, 속까지 보지 못하기 때문에 깨끗한 얼음을 만드는 게 쉽지 않다”고 했다.

그는 “오랫동안 청소하지 않으면 식중독균이 많이 생긴다”면서 “식약청이 무작위로 뽑아서 검사하니까 안걸리면 다행이다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A 씨가 보여준 제빙기 내부 곳곳에는 검은색 물떼와 곰팡이가 잔뜩 끼어 충격을 안겼다.

그는 “정기적으로 청소를 안해주면 니켈 성분이 얼음에 포함돼 암을 유발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제빙기 위생 상태에 대해 소비자들, 점주들이 경각심을 느껴서 깨끗하게 관리를 할 수 있다면 좋겠다. 그것으로 만족한다”고 덧붙였다.

많이 본 뉴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