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탁, 새 공식 팬덤명 ‘영탁앤블루스’ 공개 “영블스!”

16
영탁

▲트로트 가수 영탁이 13일 생일을 맞아 전날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유튜브 화면 캡처

가수 영탁이 팬들을 위해 새로운 공식 팬덤명을 선물했다.

영탁은 12일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해피 버스데이 투 미\'(Happy birthday to me)라는 제목으로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며 팬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했다.

이날 방송에서 영탁은 질문이 적힌 풍선을 준비한 뒤 하나씩 터트리면서 답변을 하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우리의 공식 팬덤명은?\’이라는 질문에 “제 선물이 마음에 드시길 바란다”며 \’영탁앤블루스\’를 공개했다.

그는 “우리가 앞으로 걸어가야 될 공식명이다. 옛날에 \’영탁이딱이야\’였다. 이제 \’영탁앤블루스\’로 오래오래 걸어가기를 바란다. 이미 저 혼자 \’영블스, 영블스\’하고 있다. 제 마음을 따로 편지에 담았으니 확인해 달라”고 말했다.

이어 \’영탁의 매력 포인트 세 가지는\’이라는 질문에는 “꽁하지 않는다. 배우려고 늘 노력한다. 시원시원하다”고 답했다.

또 영탁은 TMI로 “\’눈물의 여왕\’ 오디션 본 적 있다”고 웃으며 “여러 가지 여건상 함께하지 못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