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업황 불안에도 1분기 실적 안정적…투자의견 ‘매수’ [SK증권]

7
KT CI

▲KT CI

SK증권이 13일 보고서를 통해 KT에 대한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4만4000원을 유지했다.

최관순 SK증권 연구원은 “KT의 1분기 실적은 영업수익 6조6546억원, 영업이익 5065억원이다”라며 “5G 핸드셋 가입자 및 로밍매출 증가, B2B 사업 호조, KT클라우드와 에스테이트 등 그룹사의 이익 증가 수혜를 봤다”고 밝혔다.

KT의 무선 ARPU는 전기 대비 0.5% 증가했다. 1분기 기준 5G 휴대폰 가입자 비중이 74%까지 상승하는 등 양질의 가입자를 확보한 덕분이다. 유선부문에서도 기가인터넷 가입자 증가, IPTV 가입자 반등 등 긍정적 요인이 확인됐다. 통신업에 대한 우려에도 불구하고 통신부문에서의 안정적 성과는 고무적이며, 기업서비스 및 그룹사의 성장세도 긍정적이다. 이에 올해 연간 영업이익 반등 및 배당 증가를 예상한다.

최 연구원은 “KT는 9일 공시를 통해 자사주 소각을 발표했으며, 올해 연간 예상 배당금을 고려한다면 연간 주주환원 규모는 7.5% 수준까지 확대될 전망”이라며 “1분기 분기배당으로 500원 지급을 결정해 연간으로 전년 수준(1960원)을 상회할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