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명호號 BNK투자증권, 부동산 PF 충당금 여파에 영업익 감소…전년비 26%↓ [금융사 2024 1분기 실적]

25
신명호 BNK투자증권 대표이사. /사진제공 = BNK투자증권

신명호 BNK투자증권 대표이사. /사진제공 = BNK투자증권

[한국금융신문 전한신 기자] BNK금융지주 자회사 BNK투자증권(대표 신명호)은 올해 1분기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이 전년 동기보다 감소했다고 30일 밝혔다.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BNK투자증권의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은 188억원으로 전년 동기(254억원)보다 26.04% 감소했으며 순이익은 146억원으로 23.68% 줄었다. 반면 매출액은 2987억원으로 전년 동기(2928억원) 대비 2% 늘었다.

전기와 비교했을 때도 매출액은 18.02% 증가했으며 영업익은 743.04%나 늘었다. 순이익의 경우 흑자 전환하는 데 성공했다.

BNK투자증권 관계자는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관련 부실이나 부실이 예상되는 사업들이 있었다”며 “충당금을 300억원가량 쌓다 보니 영업이익과 순이익이 줄어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전한신 한국금융신문 기자 pocha@fntimes.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