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1분기 기대 이상 호실적…영업익 전년比 27.9%↑

19

[아이뉴스24 전다윗 기자] 한미약품이 올해 1분기 시장 기대치를 웃도는 호실적을 거뒀다.

한미약품은 올해 1분기 연결 기준 매출 4370억원, 영업이익 766억원을 거둔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30일 공시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1.8%, 영업이익은 27.9% 각각 증가한 수치다.

한미약품 본사 전경. [사진=한미약품]

한미약품의 이번 실적은 증권가 전망치(매출 3981억원, 영업이익 655억원)를 크게 웃돌았다. 회사 측은 호실적의 이유로 주력 제품의 견조한 성장세와 중국 자회사 북경한미약품의 선전을 꼽았다.

한미약품 주력 제품인 ‘아모잘탄패밀리’는 전년 동기 대비 3.9% 증가한 362억원, 한미탐스/오디는 전년 동기 대비 18.2% 오른 111억원의 국내 원외처방 매출을 기록했다. 로수젯은 전년 동기 대비 17.8% 증가한 489억원의 매출을 올리며 국내 전문의약품 원외처방 매출 1위 자리를 처음 차지했다.

북경한미는 올해 1분기 매출 1277억원, 영업이익은 378억원을 달성했다. 중국 폐렴 및 독감 유행에 따른 주요 제품 매출이 늘면서 전년 동기 대비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15.1%, 22.5% 증가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