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마켓 “셀러 미니샵 무한 업그레이드”

18

ㅇ

“미니샵(G마켓 내 자체 가상매장)이 셀러들의 마케팅 툴로 활용될 수 있도록 계속 업그레이드할 계획이다. 무엇보다 고객들이 상품을 둘러보고 구매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에 최선을 다하겠다.”

G마켓이 셀러의 ‘미니샵’을 개편한다고 30일 밝혔다. 인기 상품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도록 사용자환경(UI)를 개선하고, 미니샵 유입경로도 확대한다.

미니샵은 셀러가 G마켓 내에 차린 가상매장으로, 전체 판매상품 및 베스트셀러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이번 개편은 지난 2016년 이후 8년 만에 이루어진 것으로, 5월 7일부터 시작하는 연중 최대 쇼핑축제 ‘빅스마일데이’를 앞두고 대대적인 재정비에 들어간 것이다. 개별 상품 노출에 그치는 것이 아닌 미니샵으로의 고객 유입을 늘려 셀러의 판매활동을 지원한다는 의도다.

먼저 쇼핑편의성을 높이는 방향으로 UI를 개선했다. 전체적인 디자인은 G마켓 모바일 페이지와 톤앤매너를 맞췄다. 맨 상단에 ‘전체상품 보기 및 카테고리별 메뉴바’가 추가돼 원하는 상품군을 빠르게 확인할 수 있고, 미니샵 내 상품 검색도 가능하다.

상품 전시공간도 늘렸다. 카테고리 별 베스트상품 코너가 신설돼 주력 상품 노출을 강화했다. 셀러가 진행중인 ‘슈퍼딜'(G마켓의 데일리 특가딜) 상품이 있다면 미니샵 내에서도 바로 확인할 수 있다.

구매에 도움이 되는 정보도 추가됐다. 우선 개별 상품을 일일이 클릭하지 않고도 상품 이미지와 함께 △G마켓 베스트 상품 유무 △할인율 △배송정보 △혜택정보 △상품평 개수 등 주요 정보를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