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파두 사태’ 압수수색 소식에 SK하이닉스, 1%대 하락 전환

25

장 초반 상승했던 ##SK하이닉스## 주가가 장중 하락 전환했다. 반도체 설계 전문 업체 ##파두##의 일명 ‘뻥튀기 상장 의혹’을 수사 중인 금융당국과 검찰이 SK하이닉스에 대한 강제수사에 착수했다는 소식이 전해진 영향으로 풀이된다.

경기 이천시 SK하이닉스 본사의 모습. /뉴스1
경기 이천시 SK하이닉스 본사의 모습. /뉴스1

30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오후 1시 50분 기준 SK하이닉스는 전 거래일 대비 1800원(1.02%) 내린 17만4100원에 거래 중이다.

SK하이닉스는 이날 17만9100원에 시초가를 형성한 후 1.76%까지 상승하다 압수수색 소식에 약세 전환했다.

이날 금융감독원 자본시장특별사법경찰과 서울남부지검은 오전부터 SK하이닉스 본사 등에 대한 압수수색영장을 집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SK하이닉스는 파두의 주요 거래처 중 하나로, 그간 파두 IPO(기업공개) 과정에 대해 수사를 벌여온 금융감독원과 검찰이 파두의 내부 자료와 SK하이닉스의 내부 자료를 대조하기 위해 영장을 집행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