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PA 등 4대 항만공사, 업무협의회 열고 협력방안 논의

18
BPA 등 4대 항만공사, 업무협의회 열고 협력방안 논의

▲좌측부터 IPA 이경규 사장, BPA 강준석 사장, UPA 김재균 사장, YGPA 박성현 사장. 사진=부산항만공사

부산 에너지경제신문 강세민 기자 =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강준석)는 29~30일 양일간 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와 부산항 일원에서 국내 4대 항만공사 간 상호협력 증진을 위한 제5차 업무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업무협의회에는 강준석 부산항만공사 사장을 비롯해 이경규 인천항만공사 사장, 김재균 울산항만공사 사장, 박성현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장이 참석해 △PA 재난안전 분야 조직 확대 방안 △PA합동 노·사 공동 안전문화 실천 선언 △ 항만시설 조성공사의 \’조세특례제한법\’개정 추진 문제를 협의했다.

또한, △무역항 안티드론 시스템 구축운용 협력 방안 △항만연수원 건립 등의 안건도 논의했다.

업무협의회 후에는 부산항 북항 친수공원 및 마리나, 신항의 완전 자동화 터미널을 시찰 하고 부산항의 운영 현황과 물류 패러다임의 전환 현장을 참석자들에게 소개하는 자리를 가졌다.

강준석 BPA 사장은 “항만공사 간 지속적인 교류협력과 혁신으로 정부 정책에 부응하고,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4대 항만공사 간 업무협의회는 \’항만공사 간 상호협력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에 따라 국내 항만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