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K이노엔, 헛개수 페트 무게 10% 줄여…”연간 플라스틱 112톤 절감”

26

[아이뉴스24 전다윗 기자] HK이노엔이 환경 경영 일환으로 헛개수, 새싹보리, 티로그 등 음료 전체 브랜드의 페트 무게를 약 10% 줄였다고 30일 밝혔다.

이를 통해 플라스틱 사용량을 연간 약 112톤 절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HK이노엔이 환경 경영 일환으로 헛개수, 새싹보리, 티로그 등 음료 전체 브랜드의 페트 무게를 약 10% 줄였다. [사진=HK이노엔]

HK이노엔은 플라스틱 사용량을 줄이기 위한 음료 용기 경량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지난 2022년 헛개수 1L 제품 용기 무게를 약 25% 줄인 것을 시작으로 최근에는 헛개수, 새싹보리, 티로그 등 전 음료 500mL 용기 무게를 기존 24g에서 22g으로 약 10% 줄였다.

이와 함께 HK이노엔은 친환경 패키징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하고 있다. 지난 2021년에는 뜯기 쉬운 티어테이프(비접착식 라벨)를 도입해 페트와 라벨의 분리 편의성을 향상시켰다. 특히 라벨을 분리하는 방식으로 참여할 수 있는 게임 콜라보 이벤트를 정기적으로 운영하면서, 자연스럽게 페트 분리배출을 실천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온라인 채널에서 헛개수 무라벨 제품을 판매하고 있으며, 향후 무라벨 제품을 확대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HK이노엔 음료BM팀 담당자는 “친환경 패키징을 개발하고, 분리수거를 쉽게 할 수 있도록 개선하는 등 자원 선순환을 적극 실천하고 있다”며 “1.5L 페트 무게 경량화도 추진 중이다. 앞으로도 다양한 제품에 친환경 요소를 도입하며 지속 가능한 환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