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왕자’ 한화 문동주 2군행…개인 최다 9실점 여파

25
뉴시스문동주(한화 이글스)

한화 이글스 ‘대전왕자’ 문동주(21)가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됐다.

한화는 휴식일인 29일 투수 문동주를 1군 엔트리에서 말소하고 좌완 투수 이충호를 등록했다.

지난해 신인상을 따낸 문동주는 이번 시즌에도 기대를 모았지만, 부진에 빠졌다. 문동주는 올 시즌 6경기에 선발 등판해 1승 2패 평균자책점 8.78로 고전했다. 문동주는 올 시즌 등판한 6경기에서 퀄리티스타트(6이닝 3실점 이하)를 한 차례도 기록하지 못한 상황이다.

특히 28일 두산 베어스전에서는 3⅓이닝 10피안타(3홈런) 1볼넷 1탈삼진 9실점으로 데뷔 후 한 경기 최다 실점을 기록했다. 프로 데뷔 이후 개인 한 경기 최다 실점 기록이다. 문동주의 이전 최다 실점 경기는 지난해 5월 13일 문학 SSG 랜더스전으로, 당시 7실점(2⅓이닝)을 기록했다.

결국, 최원호 한화 감독은 문동주를 1군 엔트리에서 제외했다.

한편, 이날 문동주 외에도 롯데 자이언츠 내야수 한동희·포수 정보근·외야수 황성빈, SSG 랜더스 내야수 김찬형·투수 이건욱, 키움 히어로즈 포수 박성빈 등이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됐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