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건강 견과브랜드 ‘Get Natural’ 론칭…콤보 할인행사

31

편의점 CU가 헬시 플레저 트렌드에 맞춰 업계 최초로 건강 견과 브랜드 ‘Get Natural’을 론칭하고 건강식품 시장 선도에 나선다.

‘Get Natural’ 시리즈는 ‘건강한 자연 그대로의 한입’을 콘셉트로, 견과류와 건과일 등 다양한 농산 원물들을 담아 총 12종의 다채로운 라인업으로 출시된다. 자극적인 시즈닝 없이 원물 자체의 담백한 맛을 담아 간식이나 안주로 건강하게 즐기기 좋다.

특히 CU는 가볍게 먹는 간식을 고를 때도 건강관리에 몰입(Digging)하고 주원료와 영양성분까지 고려하는 소비자들을 겨냥해 고품질의 원물들을 그대로 전달하기 위해 힘썼다.

이를 위해 견과류 전문 제조사 ‘더채움’과 협업했다. 해당 업체는 견과류 세계 최대 업체인 미국 파라마운트팜즈사와 기술 제휴를 맺고 해외 원산지들에서 원물을 직수입하는 등 37년의 견과류 제조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다.

‘Get Natural’ 시리즈 역시 원물 수작업 선별 과정과 특허 받은 저온 로스팅 기술 및 전 공정 항온∙항습 시스템 등 엄격한 품질 관리 기준을 통해 최고 품질로 제조했다.

이로써 CU는 내달 1일부터 견과류 7종(아몬드, 피칸, 캐슈넛, 피스타치오, 호두, 땅콩, 마카다미아 / 각 2500원)을 순차 출시한다. 해당 제품들은 캘리포니아 농장 최고 등급의 넌패럴 엑스트라 No.1 품종의 아몬드와 프리미엄 사이즈의 피스타치오 등 최우수 등급 원물들을 사용했다.

또한 1입당 최대 14g의 단백질이 함유돼 있어 손쉽게 영양 섭취가 가능하며 4~50g의 중량으로 부담 없이 가볍게 즐기기 좋다.

이와 함께 CU는 건과일 3종(건자두, 무화과, 믹스베리 / 2,500원)도 선보인다. 자연 건조 과정으로 과일 자체의 단맛을 더욱 끌어 올렸으며 제품당 약 9~15g의 식이섬유도 섭취할 수 있어 영양 간식으로 제격이다. 이 밖에 견과류와 건과일 등을 섞어 구성한 믹스 2종(넛츠, 베리 넛츠 / 각 5,900원)도 내놓는다.

출시를 기념하며 풍성한 행사를 준비했다. Get Natural 시리즈를 Get 커피와 함께 구매하면 1천원 할인해주는 콤보 행사를 진행한다. 또 6월에는 7종(아몬드, 피칸, 캐슈넛, 피스타치오, 호두, 건자두, 무화과)에 대해 2+1 행사를 진행하며 믹스 2종(믹스넛츠, 믹스베리넛츠)를 각 1천원 할인해준다.

사진=CU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