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목동아파트 14단지 정비계획 나와, 최고 60층 5007세대 단지 조성

48

[비즈니스포스트] 서울 양천구 목동신시가지 14단지 아파트가 최고 60층 높이 5007세대로 재건축된다.

양천구는26일 오는 5월26일까지 목동지구 택지개발사업 지구단위계획구역 내 특별계획구역14 세부개발계획 수립안과 목동 14단지 재건축 정비구역 지정안에 대한 주민공람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서울 양천구는 26일 오는 5월29일까지 목동신시가지14단지 아파트 단지에 대한 재건축 정비구역 지정안에 대한 주민공람을 진행한다. 사진은 목동신시가지 아파트 단지. <연합뉴스>

목동아파트 14단지는 최고 높이 계획이 기존 35층에서 60층으로 변경됐다. 공급 세대 수는 모두 5007세대다.

목동신시가지 단지 가운데 계획안이 나온 것은 목동 6단지에 이어 두 번째다.

목동신시가지는 1~14단지 모두 안전진단을 통과됐고 지난해 8월 6단지에 대한 계획안이 수립됐다.

목동6단지는 최고 50층, 2300세대 규모의 디자인 특화단지로 재건축 신속통합기획이 확정됐다.

목동신시가지 1~14단지 아파트에 대한 재건축이 모두 진행된다면 일대에 5만3천여 세대의 ‘미니 신도시’가 만들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조승리 기자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