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산 수출 호조’ 한화시스템 1분기 영업익 392억…전년비 218%↑

23

[아이뉴스24 양호연 기자] 한화시스템은 26일 올해 1분기 연결 기준 실적을 잠정 집계한 결과 매출액 5443억원, 영업이익 392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한화시스템이 개발·제작한 소형SAR위성 발사 현장. [사진=한화시스템]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과 영업이익 모두 각각 23.8%, 218.1% 증가했다. 순이익은 1년 전보다 72.8% 감소한 503억원으로 집계됐다.

부문별로 방산 부문은 폴란드 K2 사격통제시스템, UAE 천궁-II 다기능레이다(MFR), 전술정보통신체계(TICN) 4차 양산 등 수출·양산 사업이 실적을 견인했다. ICT 부문은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시스템 통합과 차세대 ERP(경영관리시스템) 구축, 신한EZ손해보험 차세대 시스템 등이 실적 개선에 힘을 보탰다.

힌화시스템은 순이익과 관련해 한화오션 인수 완료 전 일회성 파생상품 평가이익이 소거되며 감소한 것으로 풀이했다. 한화시스템은 올해 전년 대비 두 자릿수 규모의 매출 성장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화시스템 관계자는 “방산 부문은 사우디아라비아 천궁-II MFR 수출과 한국형 전투기 핵심 장비인 AESA레이다 초도 양산, ICT 부문은 금융솔루션 기반의 대외 사업 확장이 올해 실적을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