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인도에 전남산 김 화장품 수출 임박

34

 

인도 뉴델리에서 열린 수출상담회 모습 사진전라남도
인도 뉴델리에서 열린 수출상담회 모습 [사진=전라남도]

전남에서 생산된 김 등 수산물과 화장품이 태국와 인도에 수출될 날이 머지않았다.
 
전남도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광주전남지원단(KOTRA)과 함께 지난 5일까지 닷새동안 태국 방콕, 인도 뉴델리에서 수출상담회를 열고 고무적인 성과를 거뒀다.
 
1753만 달러 어치 상담에 이어 70만 달러의 업무협약(MOU)을 맺는 성과를 거뒀다.
 
시장개척단은 전남 기업 수출을 늘리고 신시장을 개척하기 위해 김, 스낵, 해초면 등 농수산식품 4개사, 화장품 2개사를 파견해 총 73개 바이어와 상담을 진행했다.
 
상담회에 참여한 중소기업 6곳은 74명의 현지 바이어와 총 1753만 달러 어치 수출 상담을 했다.
 
또 이노플럭스는 태국 바이어와 70만 달러 규모의 해초류 성분을 활용한 기능성 화장품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바이오에프디엔씨는 식물세포를 활용한 화장품, 올바름은 유기농 쌀 가공식품, ㈜한국오오타식품은 즉석미역국, ㈜해청정과 해미푸드는 해조류 국수면을 출품해 태국과 인도 시장진출 가능성을 확인했다.
 
수출상담회 뿐 아니라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방콕 무역관에서는 FTA 활용지원센터를 운영해 FTA활용 홍보와 상담·컨설팅을 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