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품 수출 1~3월 ‘역대 최대’…색조 화장품↑·중국 비중↓

50

clip20240403104943
화장품 수출 및 국가별 수출 현황/관세청 제공

24년 1~3월 화장품류 수출액이 전년 동기대비 21.7% 증가한 23억 달러로 동기간 역대 최대실적을 나타냈다.

관세청은 “우수한 품질의 다양한 우리 제품들이 전 세계에서 인기를 끌며 수출이 더욱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며 올해 화장품류 수출 신기록을 예상했다.

화장품류 연간 수출은 2021년 역대 최대를 기록한 뒤 감소세를 보이다, 지난해부터 반등하고 있다.

한국 문화에 대한 세계적인 관심 속에 영화, 드라마, 소셜미디어 등을 통해 알려지는 화장과 관리방법 등이 전 세계에서 유행하면서 글로벌 유행을 선도하고 있다고 관세청은 분석했다.

품목별 24년 1~3월 수출액 기준, 기초화장품(스킨·로션 등)이 44.4%, 기타 화장품(선크림, 주름스틱 등) 25.1%, 색조화장품(페이스 파우더·립스틱 등) 15.5%의 비중을 보였다.

국가별로는 동기간 수출액 기준 중국 26.6%, 미국 16.4%, 일본 10.5% 등 동기간 역대 최다인 175개국으로 수출이 이뤄졌다.

관세청은 “수출 1위 중국 의존도는 낮아지는 반면 다양한 나라로 수출이 늘면서 특정국 쏠림이 완화된 수출 기반이 강화됐다”고 설명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