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X인터내셔널 인수’ 인니 니켈광산 주식 급등…한달새 두배 올라

118

[더구루=정등용 기자] LX인터내셔널이 인수한 인도네시아 아디 카르티코 프라타마(AKP) 니켈 광산의 주식이 급등했다. 인도네시아 증권거래소(IDX)는 아디 카르티코 프라타마에 ‘비정상적인 시장 활동(UMA)’을 발표했다.

26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증권거래소는 “투자자 보호를 위해 아디 카르티코 프라타마 주가가 비정상적으로 상승했음을 알린다”고 밝히며 UMA를 발표했다.

이에 따라 인도네시아 증권거래소는 현재 아디 카르티코 프라타마 주식 거래의 패턴 변화를 모니터링 하고 있다.

아디 카르티코 프라타마 주가는 지난 21일(현지시간) 거래에서 0.81% 상승한 1250루피아를 기록했다. 다만 최근 한 달 기준으로 주가는 무려 104.92% 급등했다.

아디 카르티코 프라타마는 지난 1월9일 인도네시아 증권거래소에 코드 ‘NICE’로 상장됐다. 당시 기업공개(IPO)는 주당 438루피아로 진행됐으며, 현재 주가는 이와 비교해 185.38% 상승한 상황이다.

아디 카르티코 프라타마는 상장 직후인 지난 1월16일 LX인터내셔널에 인수됐다. LX인터내셔널은 지난해 11월 이사회를 열어 AKP광산 인수를 결의했다. 이어 지난 1월5일 아디 카르티코 프라타마 지분 취득을 위해 설립한 자회사 EBI(Energy Battery Indonesia)에 1354억원을 출자했다. 이후 EBI를 통해 아디 카르티코 프라타마 지분 60%를 1330억원에 취득하고 경영권을 확보했다.

아디 카르티코 프라타마 광산은 인도네시아 술라웨시 섬 모로왈리 산업단지 인근에 있는 니켈 광산이다. 여의도의 7배에 달하는 약 2000ha(헥타르)의 면적을 갖고 있으며 광산 인근에 니켈 제련단지들이 들어서 있어 입지가 뛰어나다. 또한 가행광산으로서 운광로·저광장·항만 등 인프라가 갖춰져 있다.

아디 카르티코 프라타마는 인도네시아 증권거래소 상장을 계기로 올해 생산량 확대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올해 니켈 생산량 목표치는 기존 200만t(톤)에서 300만t까지 늘렸으며 순이익과 매출도 최대 10%까지 늘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