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부동산 위기속 빛난 ‘위파크 일곡공원’…84㎡A형 완판

20
사진제공=라인건설광주 ‘위파크 일곡공원’ 투시도

라인건설·호반건설은 최근 이뤄진 광주 ‘위파크 일곡공원’ 계약결과 84㎡A형이 판매 완료됐다고 19일 밝혔다.

해당 단지는 민간공원특례사업으로 총 1004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지난달 20일부터 임대와 특별공급을 제외한 84㎡ 569가구, 138㎡ 228가구에 대한 청약접수 결과 평균 2.9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한 바 있다. 특히 이번에 100% 계약을 완료한 84㎡ A타입에는 1516명이 몰려 7.43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부동산 침체기에 지방에서 이처럼 우수한 결과를 이끌어낸 것은 결국 가격경쟁력과 상품성이라는 기본에 충실했기 때문이라는 평가다.

실제로 위파크 일곡공원은 올해 1월 광주지역에서 공급된 아파트의 3.3㎡당 평균 분양가인 1855만 원보다도 약 200만 원 저렴하게 가격을 책정했다.

또한 국내 최초로 청약 일정 확정 전에 미리 견본주택을 열고 고객 사전 모니터링을 진행하며 조경과 공용 공간 등을 개선해 주목을 받았다. 공원 속에 들어서는 아파트답게 단지 내 산책로를 초대형 공원과 직접 연결하고, 공원의 숲속 놀이공간과 이어지는 캠핑장을 조성했다.

또한 위파크 일곡공원은 반경 1㎞ 도보 통학거리에 일동초·중, 일곡초·중, 일신초·중, 국제고 등 13개의 학교가 밀집하고, 광주 전역으로 통하는 광주 2호선 일곡역(가칭)이 단지 약 300m 이내에 들어설 예정이다.

라인건설 관계자는 “약 100만㎡에 달하는 초대형 공원에 들어서는 장점에 더해 인근 아파트 대비 저렴한 분양가, 조경과 평면설계 등의 차별화가 인기 요인”이라며 “견본주택에서 상품성을 확인한 고객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어 완판된 84㎡A 외에도 모든 타입이 빠르게 마감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