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여성창업자 글로벌 수출 역량 키우기 나선다

46
사진중기부
[사진=중기부]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가 여성창업자가 특화 업종에서 수출 가능성을 높일 수 있는 글로벌 역량을 돕기 위한 ‘여성기업 전용 글로벌 액셀러레이팅’ 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
 
해당 사업은 여성창업경진대회 참가자를 포함한 여성창업자 중 글로벌 진출 가능성이 큰 창업자를 대상으로 글로벌 홍보와 해외 시장 개척을 지원한다.
 
17일 중기부에 따르면 기존에 여성 창업 지원이 내수 중심이었다면 ‘여성기업 전용 글로벌 액셀러레이팅’은 여성창업자가 특화 업종에서 수출 가능성을 높일 수 있는 글로벌 역량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점에서 차이점이 있다.
 
먼저 1000팀을 대상으로 수출 실무 교육을 실시한 뒤, 수출 가능성이 큰 70팀을 대상으로 컨설팅을 진행한다. 70팀 중 20팀에는 홍보 지원, 10팀에는 해외 시장 개척을 지원할 계획이다.
 
신재경 중기부 기업환경정책과장은 “지난 2021년 여성창업경진대회 대상을 받았던 로보아르테가 최근 수출과 투자유치의 두 마리 토끼를 잡아 글로벌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많은 여성창업자가 해외에 진출할 수 있는 교두보가 마련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