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날 중국 증시, 대외 악재 속 기술주 중심 하락”[차이나 마켓뷰]

48
출처=키움증권중국 증시 추이

15일 키움증권은 전날 중국 증시가 틱톡 금지법 통과 등 대외 악재로 하락했다고 분석했다.

14일 기준 중국 상해 종합지수는 0.2% 내린 3038.2, 선전 종합지수는 0.6% 하락한 1758.1을 기록했다.

홍록기 키움증권 연구원은 “전날 중국 증시는 틱톡 금지법 통과, 미국 바이오텍 기관 BIO의 우시앱텍 회원사 편출 등 대외 악재 속 기술주 중심으로 하락했다”며 “우크라이나 러시아 정유시설 공격 소식에 WTI 원유 가격이 톤당 79.7달러로 약 3% 급등하며 석유 및 해운 테마주 중심 에너지 섹터 강세였고, 구리 가격 상승으로 비철금속 섹터도 강세였다”고 설명했다.

전날 미국 하원에서 틱톡 금지법이 통과된 가운데 스티브 므누신 전 미국 재무장관은 틱톡 인수 의사를 표명했다.

PBOC는 당 위원회 회의를 개최해 양회에서 제시한 통화 총량 및 역주기 조절이 강화됐다. 금리 시장화 개혁, 도시별 주택담보대출 정책 차별화 등을 강조했다.

항저우시 주택건설부는 부동산 시장 규제 정책 추가 완화를 발표하고, 기성 주택 구매 제한을 전면 철회했다. 주택 가격 상한제 완화 루머와 관련해서는 도심지만 상한제를 유지 중이며 제한 구역 범위를 축소 중이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