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라 안성시장, “반도체 산업의 인재 육성에 힘쓰겠다”

90
사진김보라 시장 SNS 캡처
[사진=김보라 시장 SNS 캡처]

김보라 안성시장이 “안성시와 한경국립대학교, 기업이 함께 관내 기업 재직 중인 직원들을 위한 반도체공학과 편입 과정을 만들었다”고 전했다.

김 시장은 10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15명이 매주 토요일 4학기 학부 과정을 진행한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김 시장은 “기업에 맞춤형 교육과정을 만들어서 개인은 물론 기업의 성장에 도움이 될 것이다”라며 “기업이 성장하면 당연히 안성시도, 대학도 함께 성장해 갈 거로 생각한다”라고 피력했다.

그러면서 “저도 등록금을 지원하는 학부모 자격으로 입학식에 참여했다. 주중에 일하고 공부한다는 것이 쉬운 일이 아닌데 참여해 준 학생들과 등록금을 지원하고 공부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준 기업에도 감사드린다”라고 덧붙였다.

김 시장은 “등록금은 시, 기업, 개인이 50:25:25로 하고 있다”라고 설명하며 “낙오자 없이 15분 모두 졸업식에서 만나길 부탁드리고 학부모한테 성적표도 보여줄 거냐고 물으니 다들 답이 없더라고요. 나이와 상관없이 성적표는 부담인가 봐요”라고 했다.

그러면서 “1기, 2기… 계속되어 반도체 산업에 우수한 인재를 육성하는 교육과정으로 성장하도록 하겠다”라고 약속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