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라리스세원, 폴라리스우노 90억 규모 CB 주식 전환

268

[아이뉴스24 고종민 기자] 자동차 공조부품 전문기업 폴라리스세원이 종속회사 폴라리스우노의 90억원 규모 전환사채(CB)에 대한 전환권을 행사한다고 26일 밝혔다. 전환가액은 691원이며 상장 예정일은 2월 8일이다.

폴라리스세원이 종속회사 폴라리스우노의 90억원 규모 전환사채(CB)에 대한 전환권을 행사한다. 지분율은 24.17%에서 37.04%로 늘어난다. [사진=폴라리스세원]

이번 주식 전환을 통해 폴라리스세원은 폴라리스우노의 주식 1302만 4602주를 새로 취득하게 된다. 지분율은 24.17%에서 37.04%로 늘어난다. 이번 전환청구권 행사로 사채잔액은 154억5000만원에서 64억5000만으로 대폭 감소한다. 오버행 이슈도 해소되고 지분율 증가에 따른 폴라리스우노에 대한 지배력이 강화될 전망이다.

폴라리스우노는 아프리카 여성용 가발 합성사를 수출하는 기업이다. 폴라리스세원은 5000억원 규모의 수주잔고를 보유하는 등 안정적인 매출이 강점이다. 두 계열사 모두 실적 안정성을 기반으로 폴라리스오피스그룹의 지속 성장을 뒷받침하고 있다.

폴라리스오피스그룹 관계자는 “이번 전환청구를 통해 부채는 줄고 자본은 늘어나는 재무구조 개선 효과가 발생할 것”이라며 “지분증가를 통해 지배력을 강화하는 한편 책임 경영을 실천하는 경영진의 의지를 반영했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