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BRE코리아, 국내 최초 통합 기업 부동산 서비스

170
사진제공=CBRE코리CBRE코리아 기업 부동산팀

CBRE코리아는 국내 상업용 부동산 자문사 최초로 통합 기업 부동산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2일 밝혔다.

CBRE코리아는 다양한 유형의 국내외 상업용 부동산 컨설팅, 프로젝트 관리, 시설 관리 및 임대, 매입, 매각 등 각종 부동산 비즈니스 서비스를 종합적인 관점에서 제시할 계획이다.

기존에는 부서별 담당자와 각각 연결이 필요했다. 이런 과정에서 개별적 서비스 담당자와의 커뮤니케이션과 모니터링 등에 관한 종합적인 관리가 어려워 효율성이 떨어졌다.

CBRE코리아는 이번 서비스를 위해 전담 조직인 ‘기업 부동산팀’을 신설했다. 조직은 A&T의 오피스, 리테일, 업무환경전략, 데이터솔루션을 담당하는 박성진 부사장이 이끈다. 박 부사장은 2004년 CBRE 코리아 입사 후 LG CNS, 이마트, 쿠팡, SM엔터테인먼트, 카카오, 법무법인 태평양 등의 국내 주요 기업 부동산 자문을 했다.

박 부사장은 “국내 상업용 부동산 시장은 더 종합적이고 전략적인 판단이 필요해지고 있다”며 “이번 서비스를 통해 한 차원 높은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고 더욱 신뢰할 수 있는 상업용 부동산 비즈니스 파트너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말했다.

미국 텍사스주 댈러스에 본사를 둔 CBRE 그룹은 2022년 매출액 기준 세계 최대 규모의 종합 부동산 서비스 기업이다. CBRE코리아는 1999 설립돼 2019년부터 2023년 상반기까지 MSCI Real Assets 선정 국내 상업용 부동산 투자 자문 분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