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겨울 패딩 전쟁에 정호연도 참전… 아디다스, 마이쉘터 론칭

265

겨울을 앞두고 패션 브랜드마다 겨울 대표 아우터인 패딩을 판매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그래서 ○○○ 패딩으로 불리는 것처럼 친숙한 연예인을 모델로 내세우는 흔히 볼 수 있다. 

올 겨울에도 유명 배우나 걸그룹 멤버들이 다양한 브랜드의 패딩을 입고 있는 가운데 모델 겸 배우 정호연도 이런 대열에 합류했다. 

/사진=아디다스
/사진=아디다스

아디다스의 ‘마이쉘터(Myshelter)’ 윈터 재킷은 글로벌 모델 겸 배우 정호연과의 협업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정호연은 FW23 시즌 화보를 통해 “나의 겨울에 반하다”라는 캠페인 메시지와 함께, 추운 겨울 날씨에 맞서는 도시적인 스타일을 선보였다.

아디다스의 혁신적인 3중 단열 콜드레디(COLD.RDY) 기술을 적용한 마이쉘터 윈터 재킷은 방한 기능을 극대화하여 차가운 바람을 효과적으로 차단한다. 이 기술은 외부의 추위를 막는 패딩 레이어, 찬 공기의 유입을 막는 중간 덕 다운 레이어, 그리고 내부의 열방출을 줄이는 안쪽 덕 다운 레이어의 세 부분으로 구성되어 있다.

/사진=아디다스
/사진=아디다스

디자인 측면에서는 깔끔하고 은은한 뉴트럴 컬러를 기반으로 하며, 팔 부분에 로고 패치와 등 부분에 아디다스의 시그니처 삼선 디자인이 더해져 브랜드의 아이덴티티를 강조한다. 또한 남녀 모두에게 어울리는 볼륨감 있는 후드 디자인을 적용했으며, 여성 제품에는 체형을 돋보이게 하는 크롭 기장을 채택해 스타일과 기능성을 겸비했다.

 /사진=아디다스
 /사진=아디다스

아디다스는 이번 윈터 재킷이 사용자들에게 겨울의 안식처가 되길 바란다며, 마이쉘터와 함께라면 누구나 자신만의 스타일로 겨울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