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에 활용하면 좋은 부츠 스타일링

628

[에디티오 / 정지윤 기자] 가을 스타일링에 빠질 수 없는 패션 치트키 부츠. 데님팬츠부터 스커트까지 어떤 아이템과도 높은 궁합을 자랑하기에 가을에 활용하기 좋은 아이템이다. 한 블록 걸을 때마다 발견할 수 있을 정도로 가을에 유독 사랑받는 부츠는 그 종류만 해도 다양하다. 클래식한 첼시 부츠부터 가을이면 유독 사랑을 받는 롱부츠, 자유분방한 매력의 웨스턴 부츠까지! 가을부터 겨울까지 즐길 수 있는 부츠 스타일링을 확인해보자.

첼시 부츠

데이즈드 출처 / 전여빈 화보

매 시즌 사랑 받던 첼시 부츠는 올해 좀 더 청키한 스타일로 재해석되고 있다. 볼드한 플랫폼 굽으로 디자인되어 역시 투박하면서도 트렌디한 멋을 자아낸다. 효민은 블랙 슬릿 드레스에 청키한 느낌의 첼시 부츠를 매치해 독특한 매력을 선보였다. 티파니도 볼드한 플랫폼의 첼시 부츠로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전여빈은 데이즈드 화보 속 쿠에른 첼시부츠에 블랙 삭스를 매치해 다리가 더욱 얇아 보이는 첼시 부츠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롤업 데님 팬츠에는 청키한 힐이 돋보이는 첼시부츠를 매치해 빈티지하면서도 시크한 스타일을 완성했다.

데이즈드 출처 / 전여빈 화보

롱부츠

미연 인스타그램 출처

강민경 인스타그램 출처
강민경 인스타그램 출처

밋밋할 수 있는 룩에 스타일을 더하고 싶다면 스타일리시함을 더해줄 롱부츠를 신어보면 어떨까? 강민경부터 화사까지 많은 셀럽들이 롱부츠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강민경은 체크 재킷과 데님 팬츠에 슬림한 각선미가 돋보이는 롱부츠를 매치한 깔끔하면서도 단정한 가을룩을 선보이는가 하면, 최유정은 독특한 튜브톱 디자인의 미니원피스에 브라운 컬러 롱부츠로 웨스턴 무드를 풍겼다.

레드벨벳 슬기는 투박하고 매니시한 레이스업 롱부츠로 스타일에 포인트를 준 모습. 전여빈은 니트, 맥시스커트, 코트, 빵모자까지 유행하는 기본 템들을 활용해 스타일링에 포인트가 되어주는 블랙 컬러의 힐 롱부츠를 착용했다.

레드벨벳 슬기 화보
레드벨벳 슬기 화보

웨스턴 부츠

크리스탈 인스타그램 출처

최근 들어 프린지룩 트렌드가 부상하면서 카우보이 부츠, 웨스턴 부츠도 덩달아 유행 아이템으로 부상했다. 웨스턴 부츠는 미국 카우보이들이 즐겨 신던 신발로, 독특한 커팅과 뾰족한 토쉐입, 넓적한 굽이 특징이다. 이미 지난해부터 럭셔리 브랜드 런웨이는 프린지 백, 콘초 벨트 등 웨스턴 아이템이 조금씩 등장했으며 올해 들어 훨씬 더 눈에 띄게 등장했다.

러플 디테일이 더해진 블라우스와 미니스커트로 완성하는 러블리한 룩에 로퍼나 메리제인 대신 부츠를 더해 반전 매력을 완성할 수 있다. 독보적인 패션 아이콘 이효리는 화이트 미니 원피스에 웨스턴 부츠를 더해 캐주얼한 여행 룩을 선보였다. 화이트 티셔츠와 데님 쇼츠에 스웨이드 소재의 웨스턴 부츠를 포인트로 주어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이효리 인스타그램 출처

효민 인스타그램 출처

김나영 인스타그램 출처

+1
1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