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톱모델 클라스… 클로이 오, 에르메스·디올 등 하이엔드 런웨이 올라

236
/사진=케이플러스
/사진=케이플러스

모델 클로이 오가 ‘넥스트 코리안 톱모델’의 타이틀에 걸맞는 활약을 펼치고 있다. 

케이플러스는 자사 소속의 클로이 오가 이번 시즌 세계 4대 패션위크에서 에르메스부터 디올, 루이비통, 구찌 등 총 21개의 컬렉션에 섰다고 밝혔다. 

2023 F/W 시즌에서 이미 디올과 함께한 클로이 오는 2024 S/S 컬렉션에서도 다시 한번 그 인기를 확인시켰다. 그녀의 선택은 시크한 블랙 앤 화이트 룩. 레이스 소재의 드레스와 부츠로 완벽한 조화를 이뤘으며, 그녀의 워킹과 함께 런웨이는 순간 환희의 바다로 변했다.

에르메스와의 조화도 눈부셨다. 클래식하면서도 세련된 에르메스의 2024 S/S 컬렉션에서 그녀는 비비드 레드 아우터와 함께 플랫 샌들을 매치, 관객들에게 클로이 오만의 우아함과 세련된 모델링을 선보였다.

클로이 오의 업적은 그만이 아니다. 2021 S/S 프라다 컬렉션을 통해 데뷔한 그녀는 데뷔와 동시에 1년 만에 보그 커버에 이름을 올리며 패션계에서의 그녀의 포텐셜을 입증했다. 또한, ‘모델스닷컴’에서 선정한 ‘TOP 50’에 이름을 올리며 존재감을 확실히 각인시켰다.

또한 광고, 매거진 등 경계를 넘어선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