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기좋은 바디로션 바디워시 지속력 은은하게

705

안녕하세요. 뷰티인플루언서 뷰리진이에요.

오늘은 향기좋은 지속력 은은하게 유지되는

향기좋은 바디로션 바디워시를 가져와봤어요.

몸에서 나는 꿉꿉한 냄새를 잘 잡아주고

은은한 향이 오랫동안 지속되기도 해요.

그래서 하루종일 향기롭게 지낼 수 있어서

요즘 잘 쓰고 있답니다.

곧 있으면 여름이 시작되는데요.

아무래도 날씨가 덥다보면

자주 씻어도 몸에서 꿉꿉한 냄새가 나기 마련이에요.

또한 땀을 자주 흘리다보면

땀냄새도 쉽게 나는데,

이 때 이런 안 좋은 냄새를 잡겠다고

향수를 뿌리면 오히려

향수와 땀냄새가 섞여서 역하기만 하더라고요.

그래서 땀을 자주 흘리고

꿉꿉한 냄새가 나는 시기가 되면

향기좋은 바디로션 바디워시를 사용하고 있어요.

향수 대용으로 쓰기 괜찮고,

체취와 자연스럽게 섞이면서

꿉꿉한 냄새를 잘 잡아주거든요.

매년 이 시기부터 초가을까지

애용하는 향기좋은 바디로션 바디워시 티블레스는

퍼퓸처럼 탑노트, 미들노트, 베이스노트로

향이 세분화 되어 있어서

지속력 은은하게 오래 유지되어요.

그래서 꿉꿉한 몸 냄새를 부드럽게 감싸준답니다.

요즘은 티블레스 세이지 앰버 퍼플티 라인을 쓰고 있는데요.

이 컬렉션은 감각적이고 고급스러운 향이라

더운 여름에 꿉꿉한 냄새를 잘 잡아줄 것 같더라고요.

먼저 향기좋은 바디로션은 깊고 우아한 퍼플티가 담긴

세이지 앰버 퍼플티 향을 담아냈어요.

탑노트

데이지 클라리 세이지

미들노트

워터 노트 파피루스

베이스노트

앰버, 머스크

세이지 앰버가 부드럽고 오묘한 향을 조화롭게 선사해요.

그리고 물기를 머금은 촉촉한 워터 노트 파피루스 이끼와

머스크가 섞여서 따스한 향취가 은은하게 유지되요.

또한 바디로션인만큼

유수분 밸런스 케어에도 도움이 되는데요.

잉글리쉬 허브 세라마이드가 들어있어서

건조하고 푸석한 바디에 촉촉한 수분을 공급해줘요.

또한 풍부한 안토시닌을 지닌 퍼플티가

생기 잃은 피부에 에너지를 부여

건강한 바디 관리를 할 수 있어요.

480g 대용량 바디로션에

저자극 미산성 화이트 로션 포뮬러가 적용되어서

온가족이 함께 쓰기에도 좋아요.

제형은 가볍고 촉촉한 로션 타입이에요.

그래서 퍼짐성, 발림성이 뛰어나서

바르는 즉시 금방 흡수되더라고요.

게다가 피부 저자극 테스트까지 완료했기 때문에

민감하신 분들도 안심하고 쓸 수 있을 것 같아요.

티블레스 바디워시는 저자극 미산성 포뮬러로 만들어진

핸드 워시 겸용 제품이에요.

향기좋은 바디워시인만큼

깊고 우아하며 진한 퍼플 머스키 향취을 담아내어

기분 좋게 샤워할 수 있고

물기를 닦아내어도 세이지 앰버 퍼플티 향이

살냄새와 함께 믹스되어 은은하게 즐길 수 있어요.

제품 속에는 메인 성분으로 풍부한 안토시닌을 지닌

퍼플티가 들어있어서

칙칙한 바디에 생기를 부여하고요.

잉글리쉬 허브 세라마이드가 하루종일 지친 바디 피부에

유수분 밸런스를 조절해

건강하게 케어하는 데 유용해요.

용량은 500g으로 대용량이라

온가족이 함께 여름내내 쓰기 적당해요.

펌핑해보면 젤제형처럼 쫀쫀한 제형이 느껴지는데요.

그 사이에 녹차잎이 들어있는 걸 볼 수 있어요.

녹차잎은 미세한 각질을 제거하는 데에도 도움이 된다네요.

물을 살짝 묻히면 오밀조밀한 거품이 금방 생성되고

쫀쫀한 편이라 거품이 쉽게 사라지지않아요.

그래서 샤워하는 동안 거품으로

부드럽게 보디케어를 할 수 있답니다.

그리고 식물유래 계면활성제가 들어있어서

클렌징 후 깔끔하게 세정되는 느낌도 좋았어요.

이제 사용법을 간단히 보여드릴게요.

따뜻한 물로 각질을 살짝 불린 뒤

샤워타올에 바디워시를 2~3번 정도 펌핑한 후

거품을 만들어 주세요.

그리고 온 몸에 전체적으로

거품을 이용해 씻어내면 되는데요.

쾌쾌한 체취가 잘 쌓이는

겨드랑이, 귀 뒤, 목, 무릎 뒤를

집중적으로 클렌징하면

좀 더 꿉꿉한 냄새를 잘 잡을 수 있어요.

원하는 만큼 샤워를 한 뒤 물기를 닦아내고

바디로션을 발라주면 되요.

향기좋은 바디로션의 향을

오랫동안 유지하는 꿀팁을 알려드리자면

필요한 부분에 한번 바른 뒤

맥박이 뛰는 목 부근, 손목 안쪽, 무릎 안쪽에

얇게 한번 더 발라보세요.

세이지 앰버 머스크의 잔향이

오랫동안 몸에 남아서

꿉꿉한 살냄새를 커버해준답니다.

이렇게 두 가지를 사용하면

깨끗하면서도 기분 좋은 향취가

은은하게 몸에 남아있어요.

무엇보다 땀냄새나 안 좋은 체취가 줄어든 느낌이 들고

깊고 우아한 앰버 퍼플티 머스키 향이

지속력 은은하게 남아있어서 마음에 들었어요.

요즘 잘 쓰고 있는

향기좋은 바디로션 바디워시 두가지를 알려드렸어요.

생각보다 향이 은은하게 오래 지속되어서

쾌쾌한 살냄새를 잘 잡아주더라고요.

다가오는 여름 스멀스멀 올라오는

꿉꿉한 체취가 고민인 분들에게 적극 권장해볼게요!

해당 브랜드로부터 소정의 제품과 원고료를 지원받아 솔직하게 작성하였습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