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체스터 시티, 한국에 온다… 푸마, 다양한 행사 개최

173
/사진=푸마
/사진=푸마

세계적인 축구 구단 맨체스터 시티 FC(Manchester City FC, 이하 맨체스터 시티)가 7월 한국을 찾는다.

이번 방한은 다가올 프리미어 리그 2023-2024 시즌 준비의 일환으로, 맨체스터 시티는 7월 30일 진행될 스페인 라리가 리그의 강호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의 친선 경기를 치른다. 

스포츠브랜드 푸마 역시 글로벌 파트너사로서 맨체스터 시티와 함께 국내 축구 팬들과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2022-2023 시즌 유니폼/사진=푸마
2022-2023 시즌 유니폼/사진=푸마

푸마는 지난 2019년 맨체스터 시티와 10년간 매년 6500만 파운드(약 1070억 원) 규모의 글로벌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이후 매년 출시되는 맨체스터 시티 유니폼은 맨체스터의 문화와 맨체스터 시티의 정체성을 표현하고 있다. 

2022-2023 시즌 홈 유니폼은 1960년대 맨체스터 시티가 리그 우승, FA컵 우승 등을 이루었던 황금기를 이끈 콜린 벨에 경의를 표하기 위해 디자인됐다. 

좌: 맨체스터 시티 감독 펩 과르디올라 / 우: 멘체스터 시티 소속 선수 에데르송 모라에스/사진=푸마
좌: 맨체스터 시티 감독 펩 과르디올라 / 우: 멘체스터 시티 소속 선수 에데르송 모라에스/사진=푸마

푸마는 구단과의 협업을 강화하는 것만이 아니라 소속 선수들과도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는데 힘쓰고 있다. 맨체스터 시티의 레전드 선수이자 감독이기도 한 펩 과르디올라(Pep Guardiola) 감독과의 공식 스폰서십 계약을 필두로, 에데르송 모라에스(Ederson Moraes), 카일 워커(Kyle Walker), 마누엘 아칸지(Manuel Akanji) 등 뛰어난 선수들을 후원하고 있다.

잭 그릴리쉬/사진=푸마
잭 그릴리쉬/사진=푸마

올해 3월에는 맨체스터 시티의 슈퍼스타이자 인기 선수인 잭 그릴리쉬(Jack Grealish)와 잉글랜드 축구선수 사상 최고액의 스폰서십 계약을 맺으며 이목을 끌기도 했다.

푸마코리아 관계자는 “EPL 최고 인기 구단인 맨체스터 시티의 방한 소식에 국내 팬들의 기대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푸마 역시 맨체스터 시티의 공식 후원사로서 국내 팬들과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 중이다. 75년간 스포츠 발전에 이바지해온 브랜드인 만큼 이번 기회를 통해 다시 한번 국내 축구 팬들에게 푸마가 지닌 축구 헤리티지를 알리고 푸마 축구의 모멘텀을 강화하고자 한다”라고 전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