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의 별빛 아래, 이종석의 화려한 변신

718
/사진=로에베
/사진=로에베

지난 22일, 파리에서 열린 로에베의 2025 봄-여름 남성 컬렉션 런웨이 쇼에 한국 배우 이종석이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이종석은 로에베의 2024 가을-겨울 컬렉션에서 영감을 받은 그레이 스트라이프 슈트를 입고 등장, 박시한 실루엣과 세련된 스타일링으로 모든 시선을 사로잡았다. 그의 발걸음을 더욱 단단하게 만든 것은 바이커 부츠였으며, 이 조합이 그의 패션 감각을 더욱 돋보이게 만들었다.

이번 쇼의 특별한 점은, 로에베가 20세기의 주요 예술가들의 작품을 바탕으로 컬렉션을 전개했다는 것이다. 피터 후자, 찰스 레니 매킨토시, 카를로 스카르파, 폴 텍과 같은 예술가들의 독창적인 작품들이 쇼의 중심에 있었다. 이들은 각각 독립적이고 예술적인 자유를 추구하는 공통적인 정신을 가지고 있으며, 이번 쇼는 그러한 요소들을 강조하며 조용하면서도 급진적인 실루엣에 대한 새로운 해석을 선보였다.

/사진=로에베
/사진=로에베

쇼가 끝난 후, 많은 참석자들은 이종석의 모습과 더불어 로에베의 창의적인 발표에 대해 크게 호평을 보냈다. 로에베의 2025 봄-여름 남성 컬렉션과 관련된 더 많은 정보는 로에베의 공식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