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리, “티셔츠 사면서 폰케이스도 함께 담는 교차 구매 급증”

2785

에이블리코퍼레이션(대표 강석훈)이 운영하는 스타일커머스 플랫폼 에이블리는 5월 카테고리간 교차 구매가 급증했다고 5일 밝혔다.

5월 ‘뷰티⋅라이프’ 상품을 동시에 구매한 고객은 전년 동기 대비 2배(100%) 증가했다. ‘패션⋅뷰티’ 카테고리 교차 구매 고객은 70%, ‘뷰티⋅디지털’은 55% 성장했다. 패션, 뷰티, 라이프, 디지털 상품을 한 번에 구매한 고객도 30%가량 늘어 거래액 성장을 견인하고, 에이블리가 라이프 스타일 영역 전반으로 성공적인 카테고리 확장을 이뤘음을 증명했다.

5월 에이블리 교차 구매 데이터 분석 결과, ‘패션⋅디지털’ 카테고리를 동시 구매한 주문 건수가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때 이른 더위에 여름옷 수요가 높아지는 시기, 폰케이스, 워치 스트랩 등 디지털 액세서리도 시즌에 맞춰 변화를 주고자 하는 이들이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패션⋅뷰티’ 교차 구매 주문 수가 두 번째로 높은 비중을 차지했으며, ‘패션⋅라이프’ 교차 주문 수가 그 뒤를 이었다.

에이블리는 AI 개인화 추천 기술을 카테고리 간 ‘크로스 셀링(Cross-selling, 교차 판매)’이 활발하게 일어난 주요 성과 원인으로 꼽았다. 

에이블리는 자체 개발한 AI 개인화 추천 기술을 통해, 각 개인의 취향과 구매 이력을 기반으로 한 맞춤 추천을 제공하고 있다. 이 기술은 고객이 상품을 ‘찜’하거나 ‘뷰’하는 등의 데이터를 수집하여, 패션뿐만 아니라 뷰티, 홈 데코, 식품 등 다른 카테고리 간의 교차 추천을 가능하게 만들어 고객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고객들은 이제 패션 아이템을 구매하면서 동시에 뷰티, 디지털, 라이프스타일 제품까지 한 번에 장바구니에 담을 수 있게 되었다. 5월에만 ‘뷰티⋅라이프’ 제품의 동시 구매가 전년 대비 두 배 증가했으며, ‘패션⋅디지털’ 교차 구매는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에이블리는 이 같은 데이터를 기반으로 각 카테고리의 제품을 강화하고, 사용자 경험을 향상시키기 위해 지속적으로 AI 기술을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더불어 에이블리는 올해 하반기에는 사용자 맞춤형 서비스를 더욱 확장하여, 고객들이 취향에 맞는 제품을 더 쉽고 편리하게 발견하고 구매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강석훈 대표는 “에이블리는 한국인의 취향 지도를 그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고객의 다양한 요구에 부응할 수 있는 상품력 강화와 기술 혁신을 통해 더 많은 사랑을 받는 플랫폼이 되고자 한다”고 전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