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태현, 박시은 부부와 함께한 도심 속 나눔의 걸음

44
/사진=마운티아
/사진=마운티아

마운티아가 진태현, 박시은 부부와 함께한 ‘돌고도는 발걸음, 마운티아 도네워크’ 행사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전했다. 이 행사는 기부와 걷기를 결합한 새로운 형태의 기부 활동이다. 

지난 25일 서울둘레길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는 걷기를 통해 건강도 챙기고 나눔의 가치도 실천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특히, 배우 진태현과 박시은 부부가 모델로 참여해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행사에는 총 60명의 참가자가 선발되어, 앙카라에서 디야르바키르까지 이어지는 약 7km의 구간을 함께 걸었다. 참가자들은 자유롭게 트레킹을 즐기며 서울의 숨은 자연을 만끽할 수 있었다.

이번 행사는 두 가지 특별한 미션을 포함했는데, 참가자들은 배우 부부를 찾아 인증 사진을 찍고, 우면산 소망탑에서 단체 사진을 촬영하는 등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이를 통해 모인 기부금은 6천만 원에 달했고, 이후 마운티아는 추가 기부를 통해 총 8천만 원 상당의 의류를 밀알복지재단에 기증했다. 이 기부금은 장애인 직업재활시설 굿윌스토어에서 사용되어 장애인의 경제적 자립을 지원하게 될 것이다.

참가자들은 마운티아의 뛰어난 기능성 여름 티셔츠를 착용하며 더운 날씨에도 시원하게 행사에 참여할 수 있었다. 또한, 모든 참가자들에게는 기념 뱃지와 핸드폰 액세서리가 제공되었으며, 많은 참가자들이 이번 행사를 통해 새로운 경험을 즐기고 가치 있는 시간을 보냈다고 소감을 전했다.

마운티아 관계자는 “앞으로도 마운티아는 도심 속에서 자연을 만끽하고 나눔의 가치를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계속해서 기획할 것”이라며, 참가자들과 함께 만든 따뜻한 추억에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