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쁜 60대 중년여성 헤어스타일 여자 숏컷 볼륨펌

1414

안녕하세요. 뷰티를 사랑하는 뷰리진이에요.

저희 엄마께서 어느새 60대 후반이 되셨는데,

이제 봄이 다가오니까

새로운 머리를 하고 싶으셔서

어떤 스타일이 좋은지 저에게 물어보셨어요.

그래서 찾아보다가

예쁜 60대 중년여성 헤어스타일

여자 숏컷 볼륨펌을 알게되었는데,

우아하고 여성스러운 느낌인데다

손질까지 편해보이더라고요.

그래서 오늘은 이 머리스타일을

자세히 알아보는 시간을 가질게요.

미용실 가기 전에 참고해보세요!

다양한 커트와 파마 종류 중에서도

60대 중년여성 헤어스타일로

여자 숏컷 볼륨펌을 권장드려요.

그 이유는 60대가 지나면

노화로 인해 머리숱이 점점 적어지고

모발이 얇아져서

두피에 딱 달라붙기 때문에

볼륨감이 중요하거든요.

머리카락이 힘없이 두피에 딱 달라붙으면

얼굴이 커보일 수 있고,

전체적으로 탄력없이 보일 수 있어요.

그렇기 때문에 60대 여자분들이 머리를 새롭게 하고 싶으실때

중요한 포인트는 뿌리볼륨을 주는 것이 좋답니다.

여자 숏컷 볼륨펌은

뒷머리를 짧게 치고

전체적으로 펌을 한다음

정수리 볼륨감을 살려 완성하는 스타일에요.

이 머리는 적당한 길이의 숏컷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뿌리볼륨을 더해주어 머리카락이

더욱 풍성하게 보인다는 장점이 있답니다.

숏컷이 부담스럽다면

귀를 덮는 기장으로 머리를 자르고

숱을 많이 치지 않도록 컷트를 진행하면 돼요.

그리고 앞머리를 소프트 시스루뱅으로

살짝 덮어주면

얼굴형, 페이스라인까지 커버할 수 있어요.

만약 이마가 좁다면

사이드뱅 앞머리를 하면 되고요.

60대 이상이 되면

모발에 힘이 없고 얇아져서

긴머리를 유지하는 것보다

이렇게 숏컷으로 자른 뒤 파마를 해

볼륨감을 유지하면

전체적으로 우아하고 생기있어보이고

여성스러워 보일 수 있어요.

만약 정수리 부분 머리카락이 많이 빠졌다면

저자극 순한 파마와

얇은 헤어 롯드를 사용해서

탄탄하게 컬감을 주는 것을 권장드려요.

이렇게 하면 비어보이는 두피를

어느정도 감출 수 있거든요.

반대로 여자 숏컷 볼륨펌을

아줌마처럼 보이지 않고

동안헤어처럼 연출하고 싶다면

굵은 롯드로 파마하는 것을 추천드려요.

그러면 모발이 뻗치지않고

우아한 C컬을 만들어

오히려 어려보이는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거든요.

60대 중년여성 헤어스타일로

여자 숏컷 볼륨펌을 하면 좋은 점은

바로 손질이 쉽다는 거예요.

머리가 짧아서

샴푸하고 말리는데 시간이 오래 걸리지 않고

펌이 되어있는 상태라

드라이하면서

손으로 대충 컬만 만지면

예쁘게 완성되거든요.

건조하면 외모가 더 늙어보일 수 있으니까

손질하고 마지막으로

헤어세럼, 또는 헤어로션을 발라

촉촉하게 마무리해주면 더욱 좋답니다.

예쁜 60대 중년여성 헤어스타일 여자 숏컷 볼륨펌을 알려드렸어요.

여성스러우면서도 우아하고

세련된 느낌이라 누구에게나 잘 어울리고요.

스타일링하기에도 좋아서

어떤 머리할지 고민되신다면 한번 도전해보시길 바랄게요!

+1
3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