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스트릿카 컬처 활용한 ‘아메리칸 아리랑’ 팝업스토어 운영

83
한국타이어 제공한국타이어 제공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는 오는 16일부터 11월 15일까지 ‘아메리칸 아리랑’ 팝업스토어를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팝업스토어는 한국타이어의 모터 컬처 브랜드 ‘마데인한국’이 외식 브랜드 ‘장서는날’, 수제 맥주 브랜드 ‘더부스’와 함께 기획한 세 번째 F&B 프로젝트다. 앞서 ‘노티드’, ‘하프커피’ 등과 F&B 프로젝트를 진행한 바 있다.

팝업스토어는 서울 강남역 부근 장서는날 본점에서 열린다. 메인 콘셉트는 자동차 관련 대중문화 ‘스트릿카 컬쳐’의 중심인 미국과 한국의 만남이다.

입구 벽면에는 한국타이어의 CI 변천사를 새겨 브랜드 히스토리를 재조명하고 실내 곳곳에 한국 전통 문양인 해치와 장구 등이 삽입된 포스터를 부착해 한국의 멋을 담았다. 야외는 네온사인과 미국의 자동차 문화를 상징하는 올드카 ‘1960년 형 캐딜락’을 전시한다.

방문객들에게는 장서는날과 함께 개발한 팝업 메뉴를 판매하고 더부스와 협업으로 공개하는 맥주 하이볼 2종을 선보인다. 테이블당 1매의 30% 한국타이어 할인쿠폰도 지급한다.

한국타이어는 팝업스토어와 함께 ‘파티 스마트, 드라이브 세이프’ 캠페인을 펼친다. 음주 운전의 위험성을 알리고 이벤트를 통해 택시비 및 대리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두가온 동아닷컴 기자 gggah@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