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 1만원대 찾아오는 차량 방문 정비 서비스, 롯데렌탈 ‘차방정’ 출시

299

롯데렌탈(대표이사 사장 최진환)은 롯데렌터카의 차량 관리 노하우와 인프라를 활용한 차량 방문 정비 서비스 ‘차방정’을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차방정’은 1:1로 배정된 전담 정비사가 고객이 원하는 장소에 방문해 차량을 정비해주는 서비스다. 평일 정비소 방문이 어려운 바쁜 직장인과 사업자, 정비 경험이 부족한 첫 차 구매자, 안전 운전을 위해 프리미엄 차량 관리를 원하는 모든 운전자를 위해 기획됐다. 26만대가 넘는 차량을 직접 보유한 롯데렌터카의 차량관리 노하우와 정비 네트워크를 활용해 편리하고 신뢰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차방정 서비스 옵션은 2가지다. 연간 주행거리가 연 1만km 내외면 ‘차방정1만km’ 옵션(월 1만1천원)을, 연 2만km 이상이고 장거리 운행이 많은 고객이라면 ‘차방정2만km’ 옵션(월 1만6천원)을 추천한다. 차방정 서비스를 이용하면 고객이 지정한 장소에서 차량의 43가지 필수 항목을 연 2회 점검 받을 수 있고, 엔진오일 세트를 비롯한 소모품 교체 서비스는 옵션에 따라 각각 1회, 2회 제공된다. 향후 전담 정비사의 1:1 내차 상담과 롯데렌터카 인증 정비소 안내를 통해 고객 이용 편의를 강화할 예정이다.

또한, 모든 가입고객을 대상으로 13만원 상당의 카라이프 쿠폰팩도 지급된다. 쿠폰팩은 △단기렌터카 5만원 할인쿠폰 △’세차클링’ 할인권 △’모두의 주차장’ 할인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차방정 서비스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롯데렌터카 홈페이지에서 가입하면 된다.

롯데렌터카는 차방정 신규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오는 9월말까지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행사 기간 동안 서비스에 가입하면 ‘차방정1만km‘는 월 9천원에, ‘차방정2만km’는 월 1만4천원에 이용할 수 있다. 연납 시 추가 10% 할인 혜택까지 더해져 각 94,800원, 148,800원에 이용 가능하다. 단, 연납 구독으로 정비 이용 후 중도해지 시 위약금이 발생할 수 있다.

롯데렌터카 관계자는 “차방정은 고객이 원하는 장소 어디서든 고품질의 방문정비 서비스를 받아볼 수 있는 것이 특징으로 고객 맞춤형 차량 관리로 더욱 안전한 모빌리티 라이프를 지원하겠다”며 “추후 롯데 그룹사를 비롯한 모빌리티 제휴사와 연계해 생활 밀착형 차량 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