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드코리아, 레인저 랩터 완전변경 모델 출시…7990만원

227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가 포드 레인저의 랩터 완전 변경 모델을 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5월부터 고객에게 인도될 예정이며 가격은 부가세 포함 7990만원이다.

전면 디자인에는 시그니처 C-클램프 헤드라이트와 레인저 최초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와 포드 레터링이 탑재됐다. 좌석은 전투기 조종석에서 영감을 받아 설계됐다. 빨간색 스티치 장식과 고급 소프트 터치 소재로 마감했다. 센터패시아에 위치한 12인치 세로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와 뱅앤드올룹슨 오디오가 탑재됐다.

주차를 돕는 액티브 파크 어시스트,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블라인드 스팟 모니터링 시스템 등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도 적용됐다.

이 차량은 2.0ℓ 바이터보 디젤 엔진과 10단 자동 변속기를 탑재했다. 연비는 복합기준 9㎞/ℓ(도심 8.5㎞/ℓ, 고속도로 9.8㎞/ℓ)이며 최고 출력 210마력과 51㎏·m의 최대 토크를 자랑한다.

주행 모드는 7가지다. 온로드를 위한 노멀, 스포츠, 슬리퍼리와 오프로드를 위한 바하, 락 크롤, 샌드, 머드/러츠가 있다. 바하는 오프로드 고속 주행용, 락 크롤은 바위 등으로 이뤄진 심한 경사 환경에 적합하다. 다이얼을 통해 손쉽게 변경할 수 있으며 오프로드 주행 시 유용한 리어 디퍼렌셜 락킹과 스티어링 휠에 부착된 패들 시프트를 활용해 주행할 수 있다. 폭스 쇼크 업소버 서스펜션이 오프로드 주행에서 안정성을 뒷받침한다.

레인저는 포드의 대표 중형 픽업트럭으로 전 세계 180여 개국에서 판매되고 있다. 이번 모델은 영하 50°C와 영상 50°C, 5000m 고공·고도 테스트, 550만㎞ 장거리 주행 테스트 등을 거쳐 만들어진 소비자 중심 모델이라는 게 포드의 설명이다.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