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라리가 낙점한 한국 배터리 ‘SK온’… 우수 공급업체 선정

156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

SK온이 이탈리아 슈퍼카 브랜드 페라리로부터 우수 공급사로 인정받았다. SK온은 페라리의 유일한 배터리 공급사다.

SK온은 지난 26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마라넬로(Maranello) 페라리 본사에서 열린 ‘포디오(PODIO) 페라리’ 행사를 통해 우수 공급사로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우수 공급사 시상식에는 정구필 SK온 EU세일즈 담당이 SK온을 대표해 참석했다. 지안마리아 풀겐지(Gianmaria Fulgenzi) 페라리 최고제품개발책임자(CPDO)가 상패를 수여했다.

페라리는 매년 기술개발과 경쟁력 제고, 혁신 등을 함께한 공급업체 가운데 우수 업체를 선정해 시상한다. 페라리 우수 공급사로 선정되는 품질과 전문성을 공인받은 것으로 볼 수 있다.

정구필 SK온 EU세일즈 담당(오른쪽)과 지안마리아 풀겐지(Gianmaria Fulgenzi) 페라리 최고제품개발책임자(CPDO)가 26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마라넬로에서 열린 ‘포디오 페라리’ 행사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정구필 SK온 EU세일즈 담당(오른쪽)과 지안마리아 풀겐지(Gianmaria Fulgenzi) 페라리 최고제품개발책임자(CPDO)가 26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마라넬로에서 열린 ‘포디오 페라리’ 행사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올해는 총 8개 부문에서 수상 업체가 정해졌다. SK온은 ‘두려움 없는 조직(Fearless Organization)’부문을 수상했다. 페라리는 플러그인하이브리드 스포츠카에 사용될 배터리셀을 개발하는 데 있어 까다로운 기술적 요구사항을 해결해온 SK온의 역량을 높게 평가했다. 이번 우수 공급사 선정을 계기로 양사 협력도 한층 탄력 받을 것으로 SK온은 기대하고 있다.

SK온은 지난 2019년부터 페라리 첫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 모델인 ‘SF90 스트라달레(Stradale)’와 컨버터블 버전 ‘SF90 스파이더(Spider)’에 탑재되는 7.9킬로와트시(kWh) 용량 배터리를 공급하고 있다. 한정판 모델인 ‘SF90 XX 스트라달레’와 ‘SF90 XX 스파이더’ 배터리도 SK온이 공급한다. 2021년과 2022년부터는 페라리 296 GTB와 296 GTS에 장착되는 7.5kWh급 배터리를 공급한다. 지난 3월에는 배터리셀 기술 혁신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SK온과 페라리의 전동화 협력은 지속될 전망이다.

페라리 296 GTB페라리 296 GTB

페라리 SF90은 최고출력 780마력의 4.0리터 V8 가솔린 트윈터보 엔진과 8단 듀얼클러치변속기, 3개의 전기모터와 SK온 배터리가 조합돼 합산 최고출력 1000마력, 최대토크 81.6kg.m의 동력성능을 발휘한다. 한정판 버전은 합산 최고출력이 1100마력에 달한다. 페라리 296 GTB는 6기통 페라리의 부활을 알린 모델이다. 3.0리터 V6 가솔린 트윈터보 엔진과 전기모터가 조합돼 합산 최고출력 830마력, 최대토크 75.7kg.m의 힘을 낸다. 296 GTS는 컨버터블 모델로 성능은 동일하다.

정구필 SK온 EU세일즈 담당은 “세계 최고 슈퍼카 브랜드로부터 우수한 배터리 기술력을 인정받은 것”이라며 “SK온과 페라리의 독보적인 역량을 기반으로 슈퍼카 전동화 역사를 써 내려갈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민범 동아닷컴 기자 mbkim@donga.com

+1
0
+1
0
+1
0
+1
0
+1
0